예능

MK스포츠

'도시어부 시즌2' 김민경 VS 윤보미, 같은 포즈 다른 느낌 [MK★TV컷]

손진아 입력 2020.07.14. 17:15

'도시어부 시즌2' 김민경과 에이핑크 윤보미가 같은 포즈 다른 느낌으로 예능감을 폭발시킨다.

지난 방송에서는 고정 7인의 지인인 김민경과 효연, 피오, 윤보미, 허재, 조정민, 돈스파이크가 등장해 한 팀으로 낚시를 시작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은 지난주에 이어 토종붕어 낚시 경쟁이 펼쳐진 가운데, 김준현과 이태곤의 지인인 김민경과 윤보미가 낚시만큼이나 뜨거운 매력 대결을 펼쳤다고 해 관심이 집중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경닷컴 MK스포츠 손진아 기자

‘도시어부 시즌2’ 김민경과 에이핑크 윤보미가 같은 포즈 다른 느낌으로 예능감을 폭발시킨다.

오는 16일 방송되는 채널A 예능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2’(이하 ‘도시어부2’) 30회에서는 지인특집인 ‘제1회 일심동체 붕친대회’의 두 번째 이야기가 그려진다.

지난 방송에서는 고정 7인의 지인인 김민경과 효연, 피오, 윤보미, 허재, 조정민, 돈스파이크가 등장해 한 팀으로 낚시를 시작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도시어부2’ 김민경과 에이핑크 윤보미가 같은 포즈 다른 느낌을 보인다. 사진=채널A 도시어부 시즌2
이날은 지난주에 이어 토종붕어 낚시 경쟁이 펼쳐진 가운데, 김준현과 이태곤의 지인인 김민경과 윤보미가 낚시만큼이나 뜨거운 매력 대결을 펼쳤다고 해 관심이 집중된다.

앞서 김준현과 김민경은 ‘먹방 어벤져스’로 활약했던 팀워크를 바탕으로, 꿀케미를 발산하며 안방에 웃음을 선사한 바 있다. 무엇보다 식사 시간에 어떠한 먹방을 펼칠지 두 사람의 활약에 기대가 쏠려 있는 상황.

하지만 이날, 라면 모델로 활약을 펼쳤던 윤보미가 수준급의 면치기를 선보이며 모두의 시선을 집중시켰다고 한다. 이에 김준현과 김민경은 본투비 먹방러의 면모를 과시하며 나란히 ‘한입만’에 도전했다고.

먹방의 위상을 위협하는 윤보미의 활약에 당황한 두 사람이 어떠한 ‘한입만’을 선보였을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키는 가운데, 이날 낚시터에는 또다른 매력 대결 구도가 펼쳐졌다고 해 기대감을 높인다.

화장품 광고 모델에 빛나는 윤보미가 낚시터에서 즉석 CF 타임을 연 것. 새소리가 자동재생되는 상큼한 매력을 폭발시킨 윤보미의 모습에 카메라가 바쁘게 움직이자, 김민경도 CF 타임에 도전장을 냈다고.

같은 포즈, 다른 느낌을 선사한 김민경의 열연에 김준현은 화들짝 놀라며 “아니, 다리도 안올라가는 애가!”라며 안절부절못하는 모습을 보여 폭소를 자아냈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jinaaa@mkculture.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