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스타뉴스

"결혼하고 싶다"..'라스' 고은아, 소개팅 했으나 실패 원인은 술' [★밤TV]

여도경 인턴기자 입력 2020.07.09. 06:30

'라디오스타'에서 고은아가 결혼 하고 싶다고 말했다.

고은아는 "얼마 전 소개팅을 했다. 그 얘기도 유튜브에 올라와 있는데 결과적으로 잘 안 됐다"라며 아쉬워했다.

고은아는 "내 성격상 카페를 가면 너무 어색하고 소심하게 있다 올 것 같더라. 그래서 술을 마시자고 했다. 그런데 너무 많이 마셔서 그냥 친구처럼 편해졌다"라며 실패 이유를 전했다.

그러나 곧 "애매하게 마시면 그렇게 된다. 아예 많이 마시면 소개팅에 성공한다"라며 고은아의 실패 이유를 짚고 조언을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여도경 인턴기자]
/사진=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라디오스타'에서 고은아가 결혼 하고 싶다고 말했다. 그는 소개팅 실패 원인으로 술을 꼽았다.

지난 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탁재훈, 고은아, 이은결, 빅터한이 함께하는 재능만큼은 타고났지만 정신세계는 지구를 뿌시고 나가버린 ‘도른자’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고은아는 "결혼 하고 싶다"라며 요즘 눈여겨 보고 있는 연예인으로 김호중을 언급했다. 그는 얼마 전 했던 소개팅에 대해서도 이야기 했다. 고은아는 "얼마 전 소개팅을 했다. 그 얘기도 유튜브에 올라와 있는데 결과적으로 잘 안 됐다"라며 아쉬워했다.

이지혜는 "술 많이 마셨냐"라고 예리한 질문을 했고 고은아는 "맞다"라며 웃었다.

고은아는 "내 성격상 카페를 가면 너무 어색하고 소심하게 있다 올 것 같더라. 그래서 술을 마시자고 했다. 그런데 너무 많이 마셔서 그냥 친구처럼 편해졌다"라며 실패 이유를 전했다.

탁재훈은 "뭐 그렇게 남자를 만나려 하냐. 일을 해라"라며 독설을 날렸다. 그러나 곧 "애매하게 마시면 그렇게 된다. 아예 많이 마시면 소개팅에 성공한다"라며 고은아의 실패 이유를 짚고 조언을 했다.

고은아는 가족들이 모두 출연하는 유튜브 수익 배분에 대해 이야기하기도 했다. 김국진은 고은아에게 "수익 배분은 어떻게"라고 물었다.

고은아는 "얼마 전에 이름을 바꿨다. '미르방'에서 '방가네'로 바꿨다. (미르가) 다 같이 나오는데 너무 자기 이름을 내세우는 건 아니라고 하더라. 수익은 어떻게 됐든 남동생이 많이 가져가야 한다고 생각한다. 근데 언니나 제가 생활비가 부족하면 더 많이 챙겨주려고 한다"라며 유튜브에 얽힌 이야기를 전했다.

김구라는 "명문화되지 않으면 위험하다. 정확하게 해야 한다. 3:3:4로"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