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인교진 결혼 잘못해" 소이현 '짠내' 터줏대감 박명수 잡는 신참[어제TV]

지연주 입력 2020.07.01. 06:01

배우 소이현이 '더 짠내투어' 새 멤버답지 않은 입담으로 터줏대감 박명수를 잡았다.

6월 30일 방송된 tvN '더 짠내투어'에서는 제주도로 향한 박명수, 김준호, 규현, 소이현과 게스트 레드벨벳 조이, 김종민의 모습이 담겼다.

박명수-조이의 부녀케미가 '더 짠내투어'를 한층 풍성하게 이끌었다.

소이현은 재치있는 입담으로 '더 짠내투어' 터줏대감 박명수까지 사로잡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지연주 기자]

배우 소이현이 ‘더 짠내투어’ 새 멤버답지 않은 입담으로 터줏대감 박명수를 잡았다.

6월 30일 방송된 tvN ‘더 짠내투어’에서는 제주도로 향한 박명수, 김준호, 규현, 소이현과 게스트 레드벨벳 조이, 김종민의 모습이 담겼다.

새로운 고정 출연자 소이현은 “원래 애청자였는데 고정 출연하게 돼 영광이다. 예능 프로그램을 많이 안 해봐서 걱정된다”고 긴장과 설렘을 드러냈다. 박명수는 “예능 프로그램을 촬영하다 보면 기분 상할 수도 있다. 괜찮겠는가?”라고 물었다. 규현은 “특히 박명수 형님이 기분을 상하게 한다”고 너스레를 떨어 방송에 웃음을 더했다. 소이현은 “워낙 팬이라 큰오빠라고 생각하고 따르겠다”고 말했다.

박명수가 ‘제주도 깡 투어’를 주제로 첫째 날 관광을 이끌었다. 소이현은 아침식사 식당으로 향하던 중 남편 인교진과의 연애담을 공개했다. 소이현은 “31살에 결혼했다”고 밝혔다. 박명수는 “31살이면 연예계 생활 중 가장 잘 나갈 때 아니냐”라고 아쉬움을 표했다. 소이현은 “맞다. 제일 광고 많이 찍을 때다. 그때 내가 인교진 씨에게 먼저 프러포즈했다”고 고백해 출연진과 시청자를 놀라게 했다.

박명수는 1인 15000원 갈치조림을 아침식사 메뉴를 선택했다. 소이현은 출연진에게 호통치는 박명수에게 “이런 태도도 평가에 반영 되는가”라고 물어 박명수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첫 출연임에도 불구하고 박명수를 잡는 소이현의 입담이 시청자를 폭소케 했다.

박명수는 아침식사 후 전동 킥보드 액티비티를 선택했다. 박명수는 한라산과 비행기를 함께 찍을 수 있는 스폿으로 출연진을 이끌었지만 신통치 못한 반응을 얻었다. 흐린 날씨가 박명수 투어의 악재가 됐다. 박명수는 침울해진 분위기를 띄우기 위해 우뭇가사리 푸딩을 간식으로 내세웠다. 박명수의 단짠 진행이 방송에 웃음을 더했다.

박명수는 점심식사로 1인분 6000원 돼지 두루치기를 선택했다. 소이현은 “두루치기 먹을 땐 콜라, 사이다 필수다”고 탄산음료 주문을 요구했다. 박명수는 소이현을 비롯해 출연진의 성화에 못 이겨 탄산음료를 주문했다. 박명수는 곧바로 인교진에게 전화해 “소이현과 사는 거 힘들지 않냐. 너 결혼 잘못한 것 같다”고 투덜댔다. 박명수-소이현의 티격태격 케미가 시청자에게 웃음을 안겼다. 인교진은 되레 “아내에게 돈 많이 쓰고 오라고 했다. 많이 챙겨달라”라고 사랑꾼 면모를 보여 시청자의 부러움을 샀다.

물병 세우기 게임에서 승리한 조이, 박명수, 김준호는 플렉스 스폿으로 향했다. 조이, 박명수, 김준호는 오프로드 체험에 나섰다. 그러나 조이, 박명수, 김준호는 플렉스 투어라는 이름이 무색할 정도로 거친 여정에 힘겨워했다. 김준호는 “뇌와 장이 다 털리는 줄 알았다. 그런데 조이는 무척 즐거워하더라. 무서웠다”고 솔직하게 털어놔 시청자의 웃음을 자아냈다. 박명수는 조이의 전담 사진사처럼 열정적으로 사진을 찍어줬다. 박명수-조이의 부녀케미가 ‘더 짠내투어’를 한층 풍성하게 이끌었다.

물병 세우기 게임에서 패배한 규현, 소이현, 김종민은 지미봉 등산에 임했다. 곡소리를 내며 정상에 오른 세 사람은 우도와 성산일출봉을 한눈에 담았다. 경이로운 풍경이 시청자까지 사로잡았다.

새로운 고정 출연자 소이현의 활약이 그 무엇보다 돋보였다. 소이현은 재치있는 입담으로 '더 짠내투어' 터줏대감 박명수까지 사로잡았다. 소이현의 둘째날 설계에 시청자의 기대가 뜨거운 이유다. (사진=tvN ‘더 짠내투어’ 캡처)

뉴스엔 지연주 play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