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윤희정 "美 트럼프 대통령 자택 공연, 문에서 차 타고 10분 대저택" (비스) [결정적장면]

유경상 입력 2020.07.01. 06:00

윤희정이 미국 트럼프 대통령 자택에서 공연한 경험을 말했다.

이어 윤희정은 미국 트럼프 대통령 자택에서 공연을 했다며 "2-3년 전에 Show Me Your Heart라는 재단에서 초청을 받아서 뉴저지 자택에서 공연했다. 10곡 정도 했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윤희정이 미국 트럼프 대통령 자택에서 공연한 경험을 말했다.

6월 30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하이텐션 특집 윤희정, 제아, 조권, 김호영, 송지아가 출연했다.

이날 윤희정은 과거 ‘KBS배 쟁탈 전국 노래자랑’에서 우승했다며 “오디션 프로그램이었다. 그랑프리를 탔다. 잠자고 일어나니까 ‘선데이 서울’ 표지가 나다. 지하도 내려가는데 다 내 얼굴이더라. 그 때 전영록이 장려상을 탔다. 21인치 TV, 흑백 TV가 처음 나올 때다. 그걸 타서 집으로 금의환향했다”고 말했다.

이어 윤희정은 미국 트럼프 대통령 자택에서 공연을 했다며 “2-3년 전에 Show Me Your Heart라는 재단에서 초청을 받아서 뉴저지 자택에서 공연했다. 10곡 정도 했다”고 말했다. MC들이 “대저택 아니냐”며 궁금해 하자 윤희정은 “문으로 들어가서 한참 가는데 10분 걸리더라. 차타고 5분 10분 걸렸다. 엄청 길었다”고 답했다.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캡처)

[뉴스엔 유경상 기자]뉴스엔 유경상 yook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