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송혜교, 절친 유아인 위한 응원..영화 '#살아있다' VIP 시사회 참석

조윤선 입력 2020. 06. 24. 10:47 수정 2020. 06. 24. 12:17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송혜교가 절친 유아인이 주연을 맡은 영화 '#살아있다'(감독 조일형)를 응원했다.

관객석에서 촬영한 사진에는 영화 '#살아있다'에 출연한 유아인과 박신혜, 이현욱 등이 무대 인사를 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송혜교는 이날 서울 송파구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에서 진행된 영화 '#살아있다' VIP 시사회에 같은 소속사 식구이자 절친인 유아인을 응원하기 위해 참석한 것으로 전해졌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배우 송혜교가 절친 유아인이 주연을 맡은 영화 '#살아있다'(감독 조일형)를 응원했다.

송혜교는 지난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살아있다', '#집영화사'라는 글과 함께 흑백 사진을 게재했다.

관객석에서 촬영한 사진에는 영화 '#살아있다'에 출연한 유아인과 박신혜, 이현욱 등이 무대 인사를 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송혜교는 이날 서울 송파구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에서 진행된 영화 '#살아있다' VIP 시사회에 같은 소속사 식구이자 절친인 유아인을 응원하기 위해 참석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유아인과 박신혜, 이현욱이 출연한 영화 '#살아있다'는 원인불명 증세의 사람들이 공격을 시작하며 통제 불능에 빠진 가운데 데이터, 와이파이, 문자, 전화 모든 것이 끊긴 채 홀로 아파트에 고립된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생존 스릴러. 오늘(24일) 개봉해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supremez@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