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뉴스1

[단독] '빅히트 레이블' 세븐틴, MBC '쇼! 음악중심' 출연 불발

고승아 기자 입력 2020.06.19. 09:32 수정 2020.06.19. 09:45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이하 플레디스)가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 산하 레이블로 인수된 가운데, 소속 아티스트 세븐틴의 MBC '쇼! 음악중심' 출연이 불발됐다.

양측은 지난 2018년 말 'MBC 가요대제전' 출연 문제로 갈등을 빚은 것으로 전해졌고, 지난해 5월부터는 '쇼! 음악중심'에서 빅히트 소속 가수들을 볼 수 없다.

이 와중에 올 5월 플레디스가 빅히트 산하 레이블로 합류했고, 세븐틴 역시 새 앨범과 관련해 '쇼! 음악중심'에서는 만날 수 없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세븐틴/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이하 플레디스)가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 산하 레이블로 인수된 가운데, 소속 아티스트 세븐틴의 MBC '쇼! 음악중심' 출연이 불발됐다.

19일 뉴스1 취재 결과, 곧 새 앨범을 내고 활동에 돌입하는 세븐틴의 모습을 MBC 음악 프로그램 '쇼! 음악중심'에서는 볼 수 없다.

세븐틴은 오는 22일 미니 7집 '헹가래'를 발매하고 타이틀곡 '레프트 앤 라이트'(Left & Right)로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그러나 '쇼! 음악중심'에서는 이들의 무대를 만나볼 수 없게 됐다.

이는 빅히트와 MBC 사이 갈등의 여파로 풀이된다. 양측은 지난 2018년 말 'MBC 가요대제전' 출연 문제로 갈등을 빚은 것으로 전해졌고, 지난해 5월부터는 '쇼! 음악중심'에서 빅히트 소속 가수들을 볼 수 없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와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 뉴스1

이 와중에 올 5월 플레디스가 빅히트 산하 레이블로 합류했고, 세븐틴 역시 새 앨범과 관련해 '쇼! 음악중심'에서는 만날 수 없다. 빅히트와 MBC의 갈등이 여전히 진행 중임을 알게 하는 대목이다.

seunga@news1.kr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