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나보다 전현무 더 잘 생겼다" 강다니엘, 외모 망언 부른 겸손함 '전참시'[어제TV]

뉴스엔 입력 2020. 06. 07. 06:00

기사 도구 모음

가수 강다니엘이 지나친 겸손함으로 외모 망언을 불렀다.

6월 6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정동윤 매니저와의 일상을 공개한 강다니엘의 모습이 담겼다.

강다니엘 매니저는 "강다니엘이 나만 보면 웃는다"고 독특한 고민을 토로해 시청자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강다니엘은 화보 촬영을 위해 메이크업을 받으면서도 매니저와 만담을 나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지연주 기자]

가수 강다니엘이 지나친 겸손함으로 외모 망언을 불렀다.

6월 6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정동윤 매니저와의 일상을 공개한 강다니엘의 모습이 담겼다.

강다니엘과 이찬원은 서로를 향한 호감을 고백했다. 이찬원은 “강다니엘 선배님에 대해서 워낙 잘 알고 있었다. 키는 180cm, 어깨너비는 54.6cm다. 아이돌 중 1위다. 부산 출신이고, 나와 동갑이다”고 상세 정보를 줄줄 읊어 강다니엘을 놀라게 했다. 강다니엘은 어깨너비에 대해 “잘못 재긴 했지만, 넓다고 하시더라”라고 겸손함을 드러냈다. 강다니엘은 “이찬원과 사진을 찍고 싶다. 어머니께서 팬이다”고 호감을 드러내 스튜디오 분위기를 훈훈하게 이끌었다.

강다니엘 매니저는 “강다니엘이 나만 보면 웃는다”고 독특한 고민을 토로해 시청자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강다니엘은 “워낙 웃음을 못 참는 성격이다. 팬분들도 알고있다. 복근운동을 따로 안해도 될 정도로 웃는다”고 공감을 표했다. 강다니엘은 본인 말을 입증하듯 매니저의 말에 계속 웃음을 터뜨려 시청자까지 폭소케 했다.

강다니엘은 이날 화보 촬영에 임했다. 강다니엘은 화보 촬영을 위해 메이크업을 받으면서도 매니저와 만담을 나눴다. 강다니엘은 “난 학교 다닐 때 홍시였다. 물러터져서”라고 털어놨다. 매니저는 “난 쿠크다스였다”고 맞받아쳐 방송에 웃음을 더했다. 매니저는 강다니엘을 위해 신맛 젤리를 사놓는 등 센스를 보여줬다.

양세형은 강다니엘에게 “본인도 잘생긴 거 아냐. 솔직히 전현무보다 잘생겼다고 생각하지 않냐”라고 짓궂게 질문했다. 강다니엘은 “아니다. 전현무 형이 더 잘생겼다”고 답해 좌중의 장난스러운 야유를 샀다. 강다니엘은 즉석에서 “춤을 배우고 싶다”는 이찬원에게 간단한 안무를 가르쳐줬다. 이찬원은 ‘진또배기’에 맞춰 강다니엘이 알려준 안무를 선보였다. 이찬원은 “첫 콘서트 때 이 안무를 출 거다”고 만족스러움을 드러냈다.

매니저는 집돌이 강다니엘을 위해 캠핑을 기획했다. 매니저는 “강다니엘이 주로 실내에서만 활동한다. 그래서 아무도 없는 자연에서 쉬게 해주고 싶었다”고 말했다. 매니저의 배려심이 돋보였다. 매니저는 강다니엘이 대표로 있는 소속사 커넥트엔터테인먼트의 매점을 공개했다. 매니저는 “모든 게 공짜다. 사장님의 플렉스다”고 소개했다. 역대급 크기의 매점 규모가 출연진은 물론 시청자까지 경악게 했다.

강다니엘은 매니저에게 남다른 고마움을 표했다. 강다니엘은 “매니저 형이 일한지 4개월쯤 됐을 때 2달 동안 매일매일 내 집에 왔다. 와서 같이 있어줬다. 그 시간이 굉장히 소중했다. 내면적으로 성장하는 순간이었다”고 고백했다. 강다니엘을 챙기는 매니저의 진심과, 그 진심을 알아주는 강다니엘의 마음이 시청자에게 감동을 안겼다.

강다니엘은 매니저와의 끈끈한 케미와 소탈한 일상을 공개해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특히 비주얼 망언까지 부른 겸손함이 눈에 띄었다. 강다니엘의 예능감이 '전지적 참견 시점'을 한층 풍성하게 이끌었다.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캡처)

뉴스엔 지연주 play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