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한국

'전참시' 강다니엘 "현무 형이 훨씬 잘 생겨"..양세형 "멕이는 거다"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입력 2020. 06. 07. 00:36

기사 도구 모음

6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는 강다니엘의 일상이 전해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강다니엘 화보 현장이 공개됐다.

스튜디오에서 강다니엘의 멋진 모습을 지켜보던 전현무는 "본인도 알죠, 멋진 거?"라며 질투했고, 강다니엘은 "일 모드가 있는 것 뿐"이라며 겸손을 떨었다.

그러자 강다니엘은 "현무 형이 훨씬 잘 생기셨다"라고 조심스럽게 말했고, 양세형은 "멕이는 거다"라며 장난을 쳐 웃음을 자아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6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는 강다니엘의 일상이 전해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강다니엘 화보 현장이 공개됐다.

평소 웃음기 많은 소년 같은 이미지에서 벗어나 프로페셔널한 일 모드로 변신한 강다니엘은 가엽게 춤을 추며 훈훈한 외모로 화보를 찍는 모습을 보여 팬들을 설레게 했다.

스튜디오에서 강다니엘의 멋진 모습을 지켜보던 전현무는 "본인도 알죠, 멋진 거?"라며 질투했고, 강다니엘은 "일 모드가 있는 것 뿐"이라며 겸손을 떨었다.

이에 양세형은 "전현무 씨보다는 잘생긴 건 알고 있죠 솔직히?"라며 장난스럽게 질문했다.

그러자 강다니엘은 "현무 형이 훨씬 잘 생기셨다"라고 조심스럽게 말했고, 양세형은 "멕이는 거다"라며 장난을 쳐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dyhero213@sportshankook.co.kr

ⓒ 한국미디어네트워크(www.hankooki.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