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머니S

'박준형♥' 김지혜, 개콘 마지막 녹화 심경은?

김유림 기자 입력 2020. 06. 04. 15:24

기사 도구 모음

방송인 김지혜가 '개그콘서트' 마지막 녹화에 대한 아쉬움을 드러냈다.

김지혜는 6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의 청춘이었던 개콘 잘 가. 그동안 수고하셨습니다. 대한민국 코미디언 파이팅"이라고 적었다.

박준형은 '개그콘서트' 세트장 앞에서 셀카를 찍으며 "마지막"이라고 적었다.

한편 KBS 2TV 예능 프로그램 '개그콘서트'는 지난 6월 3일 마지막 녹화를 진행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방송인 김지혜가 '개그콘서트' 마지막 녹화에 대한 아쉬움을 드러냈다. 

김지혜는 6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의 청춘이었던 개콘 잘 가. 그동안 수고하셨습니다. 대한민국 코미디언 파이팅"이라고 적었다.

image

공개된 사진에는 김지혜가 남편이자 방송인 박준형과 주고받은 메신저 대화 내용이 담겨있다. 박준형은 '개그콘서트' 세트장 앞에서 셀카를 찍으며 "마지막"이라고 적었다. 이에 김지혜는 우는 이모티콘을 보내며 아쉬워 했다.

한편 KBS 2TV 예능 프로그램 '개그콘서트'는 지난 6월 3일 마지막 녹화를 진행했다.

김유림 기자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