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스타뉴스

YG, 프로듀서 오디션 첫 개최 "원석 발굴"[공식]

윤상근 기자 입력 2020.05.25. 10:23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가 빅뱅 위너 아이콘 블랙핑크 등 K팝 대표 아티스트들과 함께 하는 인하우스 프로듀서 일원이 될 루키를 찾는다.

YG엔터테인먼트는 25일 YG 프로듀서 오디션 홈페이지를 통해 관련 내용을 공지했다.

이번 프로듀서 오디션은 K팝 세계화 주역인 YG 소속 아티스트들과 더불어 차기 글로벌 음악시장을 이끌어갈 신인 프로듀서를 발굴하는 장이 될 전망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윤상근 기자]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가 빅뱅 위너 아이콘 블랙핑크 등 K팝 대표 아티스트들과 함께 하는 인하우스 프로듀서 일원이 될 루키를 찾는다.

YG엔터테인먼트는 25일 YG 프로듀서 오디션 홈페이지를 통해 관련 내용을 공지했다. YG 프로듀서 오디션은 25일부터 오는 6월 30일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나이, 국적, 학력과 관계없이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지원자는 트랙메이커, 탑라이너, 올라운더 중 한 분야를 선택해 개인창작물 2곡을 제출하면 된다.

YG 프로듀서 오디션은 1차 선발에 이어 2차 최종 합격자를 선발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1차 선발자는 YG 프로듀서의 멘토링을 받을 수 있고, 3개월간 창작 지원금이 매월 지급된다. 일정 기간 이후 내부 심사를 검쳐 최종 합격 여부가 결정된다. 최종 합격자는 추후 YG 인하우스 프로듀서로 활동하게 된다.

YG 아티스트들은 그동안 국내 최정상 YG 인하우스 작곡가들과 협업하며 전 세계 K팝 열풍을 이끌어왔다. 이번 프로듀서 오디션은 K팝 세계화 주역인 YG 소속 아티스트들과 더불어 차기 글로벌 음악시장을 이끌어갈 신인 프로듀서를 발굴하는 장이 될 전망이다.

YG 인하우스 프로듀서 오디션은 창립 24년 이래 처음으로 개최되는 만큼 무한한 잠재력과 가능성을 가진 신예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YG는 "빅뱅 위너 아이콘 블랙핑크 등 글로벌 아티스트를 탄생시켜온 YG 맞춤형 인재 육성 노하우를 살려 원석을 발굴하고 이들이 가진 개성과 음악적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전폭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