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엑스포츠뉴스

'미우새' 이태성, 子 진심에 눈물.."엄마와 헤어진 게 아쉬워"

이이진 입력 2020.05.24. 21:57 수정 2020.05.24. 22:04

배우 이태성이 아들 이한승 군에게 생일상을 받았다.

이날 이한승 군은 성유빈과 함께 이태성의 서른여섯 번째 생일을 맞아 깜짝파티를 준비했다.

이한승 군은 피아노를 치기 시작했고, 이태성은 이한승 군을 바라보며 감격했다.

또 이한승 군은 생일상을 차렸고, "어버이날에는 더 특별하게 해주겠다"라며 약속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배우 이태성이 아들 이한승 군에게 생일상을 받았다.

24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이태성이 가족들과 생일파티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이한승 군은 성유빈과 함께 이태성의 서른여섯 번째 생일을 맞아 깜짝파티를 준비했다. 이한승 군은 즉석식품으로 미역국을 구입했고, 피아노 연주를 연습했다.

이후 이태성이 집에 도착했고, 성유빈은 왕관 모자를 씌워줬다. 이한승 군은 피아노를 치기 시작했고, 이태성은 이한승 군을 바라보며 감격했다.

또 이한승 군은 생일상을 차렸고, "어버이날에는 더 특별하게 해주겠다"라며 약속했다.

특히 이한승 군은 편지를 통헤 '아빠는 좋지만 2살 때 엄마와 헤어진 게 좀 아쉽다. 그래도 아빠 최고다'라고 고백햇다.

이태성은 편지를 읽다 눈물을 터트렸고, 이한승 군 역시 이태성을 따라 눈물 흘렸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