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마이데일리

'삼시세끼5'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12.2%

입력 2020. 05. 16. 09:25

기사 도구 모음

케이블채널 tvN '삼시세끼 어촌편5'가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15일 방송된 '삼시세끼 어촌편5' 3회는 케이블, 위성, IPTV가 통합된 유료플랫폼에서 가구 시청률 평균 12.2%, 최고 14.2%를 기록했다.

한편 '삼시세끼 어촌편5'는 매주 금요일 밤 9시 10분에 방송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케이블채널 tvN '삼시세끼 어촌편5'가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15일 방송된 '삼시세끼 어촌편5' 3회는 케이블, 위성, IPTV가 통합된 유료플랫폼에서 가구 시청률 평균 12.2%, 최고 14.2%를 기록했다.

tvN 타깃인 남녀 2049 타깃 시청률은 평균 8.1%, 최고 9.3%를 돌파하며 3회 연속 지상파 포함 전 채널 가구, 타깃, 남녀 1050 전연령대에서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닐슨코리아 유료플랫폼 전국가구 기준)

이날 방송에서는 빨간 지붕 집을 찾아온 첫 손님 공효진과 유해진, 차승원, 손호준의 특별한 케미가 유쾌하게 그려졌다. 먼 곳까지 찾아와준 공효진에게 어촌의 맛을 보여주고 싶은 세 식구와 부족한 식재료 수급을 위해 텃밭 활용부터 낚시 도전까지, 바쁘게 움직이는 공효진이 재미와 힐링을 선사했다.

한편 '삼시세끼 어촌편5'는 매주 금요일 밤 9시 1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