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엑스포츠뉴스

'쇼챔피언' 오마이걸, 챔피언송 주인공..아스트로 화려한 컴백 [종합]

조연수 입력 2020. 05. 06. 19:36

기사 도구 모음

'쇼챔피언' 오마이걸이 챔피언송을 차지했다.

6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쇼! 챔피언'에서는 '살짝 설렜어'로 컴백한 오마이걸이 챔피언송의 주인공이 됐다.

아스트로는 컴백 무대 첫 순서로 '내 이름을 부를 때'를 통해 청량하고 소년미 넘치는 매력을 자랑했다.

한편 '쇼! 챔피언'에는 아스트로, 오마이걸, 에이프릴, 김호중, 공원소녀, 칸토, TOO, NOIR, 파나틱스, 2Z, Surple, 이진재, 윤태경이 출연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조연수 인턴기자] '쇼챔피언' 오마이걸이 챔피언송을 차지했다. 

6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쇼! 챔피언'에서는 '살짝 설렜어'로 컴백한 오마이걸이 챔피언송의 주인공이 됐다.

오마이걸은 "회사 식구들, 스태프들 너무 감사드린다. 효정언니가 스케줄 때문에 함께하지 못했다"며 먼저 자리를 뜬 효정의 사진을 핸드폰에 띄워 대신 감사를 전했다. 


이날 에이프릴은 타이틀곡 무대에 앞서 스페셜 스테이지 '인형' 무대를 선보였다. 에이프릴은 아련한 '인형' 무대에 이어 타이틀곡 'LALALILALA'로 몽환적인 매력을 발산했다. 

그런가 하면 오마이걸은 아린의 심박수를 가장 뛰게 하는 멤버가 이날 무대의 엔딩 요정이 되는 게임, '아린이 완전 설렜어'에 도전했다. 게임의 승자는 효정이었고, 효정은 '살짝 설렜어' 무대 마지막 귀여운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 손으로 하트를 만드는 등 엔딩 요정의 역할을 톡톡히 했다. 

김호중은 '나보다 더 사랑해요' 무대를 통해 서정적인 멜로디에 어울리는 호소력 짙은 음색과 독보적인 가창력을 뽐냈다. 


아스트로는 컴백 무대에 앞서 '음.소.거(음악 소개할 거야)' 코너에 출연해 앨범 'GATEWAY'를 소개했다. MJ는 타이틀곡 'Knock'의 의미에 대해 "아스트로한테 녹다, 시간여행자가 되어 여러분을 찾아가겠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차은우는 꽃받침으로 비주얼을 뽐냈고 멤버들은 "이미 마음의 문을 열었다"며 감탄했다. 

라키는 'Knock' 포인트 안무를 선보이며 "간절하게 마음을 열려는 안무"라고 동작을 소개했다. 여기에 '똑똑송'이라는 이름을 붙인 진진은 "강렬한 포인트 안무와 대비되는 귀여운 이름이 잘 어울릴 거라고 생각했다"고 이유를 공개했다. 

아스트로는 컴백 무대 첫 순서로 '내 이름을 부를 때'를 통해 청량하고 소년미 넘치는 매력을 자랑했다. 통통 튀는 멜로디와 발랄한 가사가 아스트로 특유의 청량미를 돋보이게 했다. 

뒤이어 공개된 타이틀곡 'Knock' 무대는 멤버들의 감미로운 목소리와 절도있는 군무, 파워풀한 랩핑, 중독성 있는 후렴구 등으로 무대를 압도해 이목을 사로잡았다. 

한편 '쇼! 챔피언'에는 아스트로, 오마이걸, 에이프릴, 김호중, 공원소녀, 칸토, TOO, NOIR, 파나틱스, 2Z, Surple, 이진재, 윤태경이 출연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MBC에브리원 방송화면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