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무한한 가능성" 아역배우 박준서, 정해인 설현과 한솥밥(공식입장)

뉴스엔 입력 2020.04.23. 09:08

배우 박준서가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FNC엔터테인먼트는 "박준서는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여러 작품을 통해 탄탄한 연기력을 보여주고 있는 무한한 가능성이 있는 배우"라며 "박준서가 가지고 있는 재능을 다양한 분야에서 보여줄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 많은 기대와 사랑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박아름 기자]

배우 박준서가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FNC엔터테인먼트 측은 4월23일 이같은 소식을 알렸다.

박준서는 2014년 드라마 ‘스웨덴 세탁소’로 데뷔해 ‘용팔이’ ‘끝까지 사랑’ ‘눈이 부시게’ ‘아스달 연대기’ 등을 비롯해 영화 ‘순정’ ‘궁합’ ‘수상한 법정’ ‘삼촌’ 등 여러 작품들을 통해 차곡히 필모그래피를 쌓고 있는 배우다.

FNC엔터테인먼트는 “박준서는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여러 작품을 통해 탄탄한 연기력을 보여주고 있는 무한한 가능성이 있는 배우”라며 “박준서가 가지고 있는 재능을 다양한 분야에서 보여줄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 많은 기대와 사랑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FNC엔터테인먼트에는 정진영, 이동건, 정해인, 설현, 정유진, 곽동연, 성혁, 임현수, 진예주, 한은서 등 다양한 색깔을 지닌 배우들이 소속돼 있다. (사진=FNC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박아름 jami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