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이데일리

방탄소년단 RM "새 앨범 나온다.. 준비 과정 공유할 것"

정시내 입력 2020.04.18. 14:16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리더 RM이 유튜브 공식 채널 '방탄TV(BANGTANTV)'를 통해 "우리들의 일상과 앨범의 준비 과정을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방탄소년단의 일상 공개 첫 주자로 나선 RM은 "첫 타자로 지명돼 뭘 해야 할지 모르겠지만, 일상을 공유해보자는 취지로 시작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방탄소년단의 일상 공개 콘텐츠를 순조롭게 시작한 RM은 유튜브 라이브가 이어지는 내내 편안하고 자유롭게, 자신의 방식대로 팬들과 소통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방탄소년단(BTS). 사진=이데일리DB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리더 RM이 유튜브 공식 채널 ‘방탄TV(BANGTANTV)’를 통해 “우리들의 일상과 앨범의 준비 과정을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RM은 17일 오후 ‘방탄TV’에서 음악 작업실을 공개하며 팬들에게 근황을 전했다. 예고 없이 유튜브 채널에 등장한 RM은 “새로운 걸 해보려고 (방송을) 켰다. 이런 시기에도 우리가 서로 연결돼 있고 여러 가지를 같이 나눠 보고 싶었다”며 “앞으로 일주일에 한 번 정도씩 우리의 일상을 공유해보려고 한다”고 말했다.

방탄소년단의 일상 공개 첫 주자로 나선 RM은 “첫 타자로 지명돼 뭘 해야 할지 모르겠지만, 일상을 공유해보자는 취지로 시작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RM은 “많은 분들이 예상할 수도 있는데 우리의 새 앨범이 나올 것이다. 앨범 준비를 시작했다”면서 “준비 과정도 공유할 것”이라고 귀띔했다. 그러면서 “물론 아직 발매 시기나 어떤 노래를 할지, 어떤 타이틀로 나올지는 구체적으로 정해진 게 없지만 열심히 한 번 해보겠다”고 밝혔다.

방탄소년단 RM. 사진= 유튜브 채널 ‘방탄TV(BANGTANTV)’
RM은 차분한 목소리로 팬들과 이야기를 나누다가 작업 중인 곡과 좋아하는 노래를 공개하는 등 꾸미지 않은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보여줘 이목을 모았다.

방탄소년단의 일상 공개 콘텐츠를 순조롭게 시작한 RM은 유튜브 라이브가 이어지는 내내 편안하고 자유롭게, 자신의 방식대로 팬들과 소통했다. 새 앨범의 작업을 시작했다는 새로운 소식까지 전하면서 팬들의 기대를 높였다.

정시내 (jssin@edaily.co.kr)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