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OSEN

"봉준호 감독 감사"..'기생충' 처음 본 박명훈父 별세..17일 발인(종합)[Oh!쎈 이슈]

김보라 입력 2020. 04. 15. 21:29 수정 2020. 04. 15. 21:33

기사 도구 모음

 배우 박명훈의 아버지가 오늘(15일) 별세했다.

이같은 사실을 박명훈이 '기생충' 팀과의 식사자리에서 잠시 털어놓은 바 있는데, 봉준호 감독이 이를 기억했다가 편집 후 그의 아버지를 위해 가장 처음으로 '기생충'을 보여줬다고 한다.

무엇보다 박명훈의 아버지 박 씨는 평소 봉준호 감독과 배우 송강호의 팬이었는데 아들이 두 사람과 함께 영화를 촬영했다는 사실을 크게 기뻐했다고 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김보라 기자] 배우 박명훈의 아버지가 오늘(15일) 별세했다.

박명훈의 소속사 에이스팩토리 관계자는 15일 OSEN에 “오늘 박명훈의 아버지께서 별세하셨다”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라고 밝혔다. 고인의 빈소는 중앙대 병원 장례식장 5호실에 마련됐다. 박명훈은 아내 등 가족들과 슬픔 속 빈소를 지키고 있다.

소속사 측은 이어 “박명훈은 현재 가족들과 함께 빈소를 지키고 있다”라며 “박명훈 배우와 가족들께 따뜻한 위로를 부탁드린다. 다시 한 번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라고 말했다. 

지난해 박명훈이 영화 ‘기생충’(감독 봉준호)과 관련된 일화를 전했을 당시, 아버지 박건일 씨에 대해 언급한 바 있어 더욱 안타까움을 안기고 있다.

박명훈의 아버지는 아들이 ‘기생충’을 촬영할 당시에도 폐암을 앓고 있었다. 이같은 사실을 박명훈이 ‘기생충’ 팀과의 식사자리에서 잠시 털어놓은 바 있는데, 봉준호 감독이 이를 기억했다가 편집 후 그의 아버지를 위해 가장 처음으로 ‘기생충’을 보여줬다고 한다.

박명훈은 “당시 아무도 영화를 못 본 상황이었는데 감독님이 아버지와 함께 영화를 먼저 볼 수 있게 해주셨다. 봉준호 감독님에게 감사하다”고 전하며 봉 감독에 대한 고마움을 드러냈다. 봉준호 감독의 배려심에 영화 팬들이 또 한 번 감격한 순간이었다.

무엇보다 박명훈의 아버지 박 씨는 평소 봉준호 감독과 배우 송강호의 팬이었는데 아들이 두 사람과 함께 영화를 촬영했다는 사실을 크게 기뻐했다고 한다. 

한편 박명훈은 ‘기생충’ 이후 다수의 영화에 캐스팅 되며 대세 행보를 걷고 있다. 

배우 황정민-이정재 주연의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감독 홍원찬), 조진웅-최우식과 함께 ‘경관의 피’(감독 이규만)에 캐스팅돼 촬영을 마쳤다. 또한 ‘비광’(감독 이지원)에 출연해 배우 류승룡, 하지원과 연기 호흡을 맞춘다.

/ purplish@osen.co.kr

[사진] OSEN DB, 박명훈 SNS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