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뉴스1

[직격인터뷰] '라스' PD "윤은혜, 1년 가까이 섭외..생각 깊어졌다"

장아름 기자 입력 2020. 03. 19. 13:00

기사 도구 모음

MBC '라디오스타'에 배우 윤은혜가 뜬다.

최 PD는 "출연에 있어서 본인의 의사도 중요하지만, 여러가지 상황들과 스케줄이 안 맞아서 안 됐다"며 "윤은혜씨가 갖고 있는 독특한 캐릭터가 있다. 탑골 아이돌 관련된 토크를 구성할 때도 생각이 났고 로맨틱 코미디 장르 주인공 토크나 어린 나이에 데뷔해서 활약 중인 스타들 토크, 혹은 과거 예능에서 활약했던 스타들 토크를 구성해도 생각이 났었다"고 섭외 이유를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윤은혜/뉴스1 © News1 DB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MBC '라디오스타'에 배우 윤은혜가 뜬다. 윤은혜는 과거 예능 스타로 시청자들에게 친숙했던 스타 중 한 명. 배우 활동으로 좀처럼 예능에서 보기 어려웠던 그가 오랜만에 토크쇼에 출연한다는 사실만으로도 많은 관심을 끌고 있다.

이와 관련해 '라디오스타'의 최행호 PD는 19일 뉴스1에 "윤은혜씨는 오래 전부터 작가들이 콘택트를 해왔다. 매주 특정 주제에 맞춰 비슷한 카테고리에 있는 스타들을 섭외하려고 하는데, 어떤 주제와 연관성이 있으면 꾸준히 연락을 드렸었다. 1년 가까이, 꽤 오랜 시간 계속 연락을 드렸다"고 말했다.

최 PD는 "출연에 있어서 본인의 의사도 중요하지만, 여러가지 상황들과 스케줄이 안 맞아서 안 됐다"며 "윤은혜씨가 갖고 있는 독특한 캐릭터가 있다. 탑골 아이돌 관련된 토크를 구성할 때도 생각이 났고 로맨틱 코미디 장르 주인공 토크나 어린 나이에 데뷔해서 활약 중인 스타들 토크, 혹은 과거 예능에서 활약했던 스타들 토크를 구성해도 생각이 났었다"고 섭외 이유를 밝혔다.

최 PD는 이어 윤은혜와 녹화를 진행한 소감에 대해 "윤은혜씨는 굉장히 생각이 깊어진 것 같더라. 마음이 많이 평화로워지신 것 같았다"며 "다음주 방송분은 건강과 관련된 토픽으로 구성했는데, 윤은혜씨도 이런 주제로는 본인도 흔쾌히 나올 수 있겠다고 하더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 관련해서 시청자 분들이 건강에 대해 민감하신데 일상에서의 건강에 대한 팁도 있지만 개개인의 마음의 평화가 곧 건강과 연결된다는 이야기가 나와서 많이 공감하실 수 있으실 것 같다. 웃음도 있지만 생각지 못했던 각자 마음의 평화를 찾아가는 과정이 나올 것"이라고 관전포인트를 귀띔했다.

한편 윤은혜가 출연하는 '라디오스타'는 오는 25일 오후 11시10분 방송된다.

aluemchang@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