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YTN

[Y터뷰②] 정지소 "'방법' 시즌2? 욕심나.. 멋진 결말 만족스러워"

김성현 입력 2020. 03. 18. 07:10

기사 도구 모음

영화 '기생충'으로 전 세계에 눈도장을 찍고 드라마 '방법'으로 연기 변신에 성공한 배우 정지소가 시즌2에 대한 출연 욕심을 내비쳤다.

저주의 능력을 가지고 있는 소녀와 기자가 거대한 악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를 다룬 '방법'은 영화 '부산행'으로 천만 관객몰이에 성공했던 연상호 감독의 드라마 작가 데뷔작이자 '기생충'으로 주목받은 정지소가 출연한다는 사실 등으로 방영 전부터 많은 이들의 관심을 받아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영화 '기생충'으로 전 세계에 눈도장을 찍고 드라마 '방법'으로 연기 변신에 성공한 배우 정지소가 시즌2에 대한 출연 욕심을 내비쳤다.

지난 17일 한국형 오컬트의 새로운 지평을 열었다는 평가를 받는 tvN '방법'이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저주의 능력을 가지고 있는 소녀와 기자가 거대한 악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를 다룬 '방법'은 영화 '부산행'으로 천만 관객몰이에 성공했던 연상호 감독의 드라마 작가 데뷔작이자 '기생충'으로 주목받은 정지소가 출연한다는 사실 등으로 방영 전부터 많은 이들의 관심을 받아왔다.

정지소는 '방법'에서 무당의 딸로 태어나 저주의 능력이 있는 고등학생 백소진으로 분해 자신만의 캐릭터를 완성했다. 4개월이 넘는 시간 동안 방법사 백소진으로 살아온 정지소를 서울 마포구 상암동 YTN 사옥에서 만나 '방법'에 관한 이야기를 들어봤다.

이날 정지소는 '방법'의 결말에 대해 "극중 백소진의 입장에서는 만족스러운 마무리"라고 평가했다. 그는 "당초 소진의 목표는 진종현을 향한 복수였고, 그 목표를 이룬다는 면에서 만족스럽다"고 설명했다. 이어 "마지막에 소진이 사라지는 결말을 두고 시청자분들이 어떤 반응을 보일지 궁금하다. 개인적으로는 멋지게 끝을 마무리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방법'에서 백소진은 결국 진종현을 방법 하는 데 성공하지만 홀연히 자취를 감춘다. 앞서 연상호 작가는 '방법'의 영화화 계획을 공개하며, 시즌2 제작 가능성도 언급한 바 있다.

이에 정지소는 "영화와 시즌2 모두 당연히 출연하고 싶은 마음이 있다. 불러만 달라"며 배역에 대한 애정을 보이기도 했다.

정지소와 극 중 백소진 사이 싱크로율을 얼마나 될까?

정지소는 "소진이는 어두운 성격이 많아 30% 정도 비슷하다고 생각한다"라면서도 "극 중 소진이는 복수라는 목표를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다.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것은 아니지만, 목표를 정하면 끝을 본다는 면에서 닮은 부분이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방법' 배역 역시 그 목표 중 하나였다"며 작품에 합류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 오디션을 봤던 당시를 회상했다.

정지소는 '방법' 시청자들을 향한 인사도 잊지 않았다. 그는 "많은 관심 주시고, 많은 사랑 주시고, 많이 예뻐해 주신 것 같아서 감사하고 영광스럽다"라며 "또 다른 작품에서 다른 모습 기대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정지소는 '방법' 종영 후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YTN Star 김성현 기자 (jamkim@ytnplus.co.kr)

[사진 제공 = IOK컴퍼니, tvN]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