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스타투데이

박서준 1위, '이태원 클라쓰' 드라마 화제성 3주 연속 1위

진향희 입력 2020.03.11. 08:30

JTBC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극본 조광진 연출 김성윤)가 화제성 차트를 휩쓸며 차원이 다른 클래스를 증명했다.

TV 화제성 분석기관인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발표한 화제성 지수(3월 2일부터 3월 8일까지)에서 지상파, 종편, 케이블을 포함한 전체 드라마 부문에서 37.65%의 점유율로 3주 연속 1위를 차지하며 독주를 이어갔다.

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지수에서는 박서준이 1위, 김다미가 2위, 권나라가 5위에 이름을 올리며 저력을 입증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JTBC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극본 조광진 연출 김성윤)가 화제성 차트를 휩쓸며 차원이 다른 클래스를 증명했다.

‘이태원 클라쓰’의 열풍이 좀처럼 식을 줄 모르고 있다. TV 화제성 분석기관인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발표한 화제성 지수(3월 2일부터 3월 8일까지)에서 지상파, 종편, 케이블을 포함한 전체 드라마 부문에서 37.65%의 점유율로 3주 연속 1위를 차지하며 독주를 이어갔다. 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지수에서는 박서준이 1위, 김다미가 2위, 권나라가 5위에 이름을 올리며 저력을 입증했다.

‘이태원 클라쓰’의 차트 싹쓸이 기록 행진은 계속됐다. 시청자들의 반응을 즉각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뉴스 기사 수와 댓글 수, VON(블로그 및 커뮤니티) 게시글과 댓글 수, 동영상 조회 수에서도 압도적 점유율로 1위를 ‘올킬’하는 위엄을 과시한 것. 여기에 온라인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가 공개한 ‘오늘 한국의 TOP10 콘텐츠’에서 역시 1위에 오르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배우들의 열연은 각 캐릭터의 서사와 감정선을 쌓아 올리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비결. 국내 포털사이트 네이버의 인물캐릭터 일간검색어(3월 8일 기준)에서는 자신이 트랜스젠더임을 당당하게 고백한 마현이(이주영 분)가 1위, 장가그룹으로 들어가 후계자 자리를 노리는 장근수(김동희 분)가 2위를 차지하며 뜨거운 인기와 관심을 실감케 했다. 이어 3위 조이서(김다미 분), 4위 박새로이(박서준 분), 6위 장근원(안보현 분), 7위 오수아(권나라 분), 8위 김토니(크리스 라이언 분)까지 순위권에 총 일곱 명의 인물이 이름을 올리며 ‘캐릭터 맛집’의 진가를 발휘했다.

한편, 지난 12회 방송에서는 변함없는 소신과 패기를 장착한 박새로이가 복수를 위한 직진을 다짐했다. “복수 전에 내 행복은 있을 수 없다”는 그의 눈빛은 그 어느 때보다 뜨겁게 불타오르고 있었다. 그런 가운데 앞서 공개된 13회 예고편 영상에서 장대희(유재명 분) 회장이 장근수에게 “언젠가 덤벼올 게다, 긴장해”라며 쓰러지는 모습이 담겨있어 박새로이와 장회장의 아직 끝나지 않은 승부에 궁금증을 더했다. 해당 영상은 공개 사흘째 만에 폭발적 반응과 함께 네이버 TV캐스트와 JTBC DRAMA 유튜브 공식 계정에서 각각 약 81만 뷰, 213만 뷰를 기록(3월 10일 오전 9시 기준)하며 합산 300만 뷰 돌파를 앞두고 있다. 어느덧 종영까지 단 4회만을 남겨둔 ‘이태원 클라쓰’ 신드롬은 여전히 현재진행형이다.

happy@mk.co.kr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