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마이데일리

[종합] 박유천, 공식 SNS 계정 개설했다..은퇴 번복하고 복귀하나

입력 2020.03.10. 11:03 수정 2020.03.10. 11:05

마약 사건이 최초 불거졌을 당시 은퇴를 언급했던 가수 박유천이 공식 SNS 계정을 개설했다.

최근 해외 팬미팅을 개최하고 동생인 배우 박유환의 인터넷 방송에 등장하는 등 공개 활동을 이어오던 박유천이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까지 개설하며, 활동을 재개하려는 움직임을 본격적으로 시작한 것으로 풀이된다.

공식 계정 개설 하루 전에는 개인 계정에 동생 박유환과 찍은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던 박유천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마약 사건이 최초 불거졌을 당시 은퇴를 언급했던 가수 박유천이 공식 SNS 계정을 개설했다. 활동 재개 의지로 읽힌다.

10일 박유천은 기존에 운영하던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새 공식 계정을 공개했다.

개인 계정은 그동안 음식 사진들만 올리며 자신의 모습은 노출을 최소화했는데, 공식 계정에선 곧바로 얼굴을 공개한 박유천이다.

박유천의 흑백 사진으로 해당 사진과 함께 "[Notice] 박유천 씨의 공식 트위터와 인스타 계정이 오픈되었습니다. 앞으로 공식 SNS를 통해 유천씨의 다양한 소식과 새로운 모습을 전해드릴 예정이니 많은 사랑과 관심 부탁드립니다"란 메시지도 담겨 있다.

최근 해외 팬미팅을 개최하고 동생인 배우 박유환의 인터넷 방송에 등장하는 등 공개 활동을 이어오던 박유천이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까지 개설하며, 활동을 재개하려는 움직임을 본격적으로 시작한 것으로 풀이된다.

공식 계정 개설 하루 전에는 개인 계정에 동생 박유환과 찍은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던 박유천이다.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