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MBN

신지 심경, '미스터트롯' 장민호 반말 논란 후 "위로 덕에 털었다" [M+★SNS]

입력 2020.03.08. 01:02

신지가 '미스터트롯' 장민호 반말 논란 이후 심경을 고백했다.

신지는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많은 분들의 위로 댓글들과 응원 댓글 덕분에 전 다 털어냈어요! 원래 안 좋은 피드는 하루 지나면 삭제했었는데 여러분들의 댓글들이 너무나 소중해서 저 피드는 그냥 남겨두기로 했지만, 더 이상은 걱정 안 하셔도 돼요"라고 말했다.

신지는 최근 TV조선 '미스터트롯' 참가자 장민호에게 반말 호칭을 했다는 논란에 휩싸였고, 일부 누리꾼들은 강도 높은 비난을 이어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신지 심경 사진=신지 SNS

신지가 ‘미스터트롯’ 장민호 반말 논란 이후 심경을 고백했다.

신지는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많은 분들의 위로 댓글들과 응원 댓글 덕분에 전 다 털어냈어요! 원래 안 좋은 피드는 하루 지나면 삭제했었는데 여러분들의 댓글들이 너무나 소중해서 저 피드는 그냥 남겨두기로 했지만, 더 이상은 걱정 안 하셔도 돼요”라고 말했다.

이어 “몸도 마음도 따뜻하고 다치지 않는 포근한 주말 보내시길 바랄게요. 따로 연락 주셨던 지인분들께도 진심으로 감사해요”라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흰 뿔테 안경에 마스크를 착용한 신지의 모습이 담겨 있다.

신지는 최근 TV조선 ‘미스터트롯’ 참가자 장민호에게 반말 호칭을 했다는 논란에 휩싸였고, 일부 누리꾼들은 강도 높은 비난을 이어갔다.

이에 신지는 “"우리 팬들이 오해받는 거 속상하고 답답하다고 방송 끝나자마자 찾아서 보내준 영상이에요. 이렇게까지 해야 하나요”라며 억울함을 토로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