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스타투데이

SM 법적조치, 신천지 연예인 루머에 뿔났다 "근거 없는 루머"[공식입장]

신영은 입력 2020. 03. 05. 07:33

기사 도구 모음

SM엔터테인먼트가 소속 아티스트의 '신천지 연예인' 관련 루머에 법적조치 입장을 밝혔다.

SM엔터테인먼트 측은 4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현재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 상에 특정 종교와 관련해 당사 아티스트가 언급되어 유포되고 있는 내용은 사실이 아니다. 이는 전혀 근거 없는 루머로, 당사 아티스트는 특정 종교와 무관함을 말씀드린다"라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SM엔터테인먼트가 소속 아티스트의 '신천지 연예인' 관련 루머에 법적조치 입장을 밝혔다.

SM엔터테인먼트 측은 4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현재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 상에 특정 종교와 관련해 당사 아티스트가 언급되어 유포되고 있는 내용은 사실이 아니다. 이는 전혀 근거 없는 루머로, 당사 아티스트는 특정 종교와 무관함을 말씀드린다”라고 밝혔다.

이어 “당사는 근거 없는 악성 루머로 아티스트의 명예를 훼손하는 불법 행위(루머 작성, 게시, 유포)가 확인된 자들에 대해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을 알려드린다”면서 “앞으로도 각종 불법행위에 대해 법적 대응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법적조치를 예고했다.

코로나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속에, 한동안 주춤하던 코로나19가 최근 일부 지역과 신천지 교회 신도 중심으로 급속 확산되며 우려를 낳았다. 여기에 더해 온라인에서는 몇몇 연예인들이 신천지를 믿고 있다는 근거없는 루머가 돌았다. 이병헌 이동욱 남규리 테이 아이비 동방신기 등 연예인 이름이 거론된 지라시까지 등장해 확산됐다.

<다음은 SM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SM엔터테인먼트입니다.

현재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 상에 특정 종교와 관련해 당사 아티스트가 언급되어 유포되고 있는 내용은 사실이 아닙니다. 이는 전혀 근거 없는 루머로, 당사 아티스트는 특정 종교와 무관함을 말씀드립니다.

이에 당사는 근거 없는 악성 루머로 아티스트의 명예를 훼손하는 불법 행위(루머 작성, 게시, 유포)가 확인된 자들에 대해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을 알려드립니다.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 보호를 위해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법적 조치를 진행해왔으며, 앞으로도 각종 불법행위에 대해 법적 대응을 지속해 나갈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shinye@mk.co.kr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