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공식]나무엑터스 측 "소속 배우 관련한 신천지 허위 루머, 선처없이 법적 대응"(전문)

이승미 입력 2020. 03. 04. 11:53

기사 도구 모음

배우 매니지먼트사 나무엑터스 측이 소속 배우들의 신천지 루머에 대해 강력 대응할 것임을 밝혔다.

나무엑터스는 4일 보도자료를 내고 "나무엑터스는 전일 국가재난 상황에 준하는 이 어려운 시기에 특정 종교단체와 당사 연기자를 연관 짓는 허위사실을 제보 받았다. 특정 종교단체 관련 루머에 대하여 당사는 정확한 사실확인을 확인했다. 또한 이 루머는 근거 없는 낭설인 동시에 나무엑터스 소속 연기자에 대한 심각한 명예훼손임을 알려드린다"고 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 배우 매니지먼트사 나무엑터스 측이 소속 배우들의 신천지 루머에 대해 강력 대응할 것임을 밝혔다.

나무엑터스는 4일 보도자료를 내고 "나무엑터스는 전일 국가재난 상황에 준하는 이 어려운 시기에 특정 종교단체와 당사 연기자를 연관 짓는 허위사실을 제보 받았다. 특정 종교단체 관련 루머에 대하여 당사는 정확한 사실확인을 확인했다. 또한 이 루머는 근거 없는 낭설인 동시에 나무엑터스 소속 연기자에 대한 심각한 명예훼손임을 알려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이와 관련해 당사는 사실과 다른 루머 양성 및 유포, 악의적인 비방, 명예훼손 등 무분별한 게시물에 대해 강력히 대응할 예정입니다. 아울러 그 어떤 선처나 합의 없이 법적 조치를 진행할 것이다. 뿐만 아니라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추가 피해를 방지하고 소속 배우의 명예를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제보 메일을 공개했다.

코로나19의 장기화와 급속한 확산의 진원지로 지목되고 있는 이단 종교 신천지에 대한 대중의 반감이 급속히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3일부터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유명 연예인 신천지 신도들'이라는 제목의 증권가 정보지, 이른바 '지라시'가 빠르게 퍼져나가기 시작했다. 이 지사리에 이름이 거론된 연예인들이 루머를 부인하며 분통을 터뜨리고 있다. 나무엑터스에 앞서 FNC엔터테인먼트, 가수 아이비, 테이, 배우 이동욱, 남규리 등이 신천지 루머에 대해 언급하며 사실이 아님을 강조했다.

이승미 기자 smlee0326@sportshcosun.com

<나무엑터스 보도자료 전문>

안녕하세요. 나무엑터스입니다.

나무엑터스는 전일 국가재난 상황에 준하는 이 어려운 시기에 특정 종교단체와 당사 연기자를 연관 짓는 허위사실을 제보 받았습니다.

특정 종교단체 관련 루머에 대하여 당사는 정확한 사실확인을 했습니다. 또한 이 루머는 근거 없는 낭설인 동시에 나무엑터스 소속 연기자에 대한 심각한 명예훼손임을 알려드립니다.

이와 관련해 당사는 사실과 다른 루머 양성 및 유포, 악의적인 비방, 명예훼손 등 무분별한 게시물에 대해 강력히 대응할 예정입니다. 아울러 그 어떤 선처나 합의 없이 법적 조치를 진행할 것입니다.

뿐만 아니라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추가 피해를 방지하고 소속 배우의 명예를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제보는 pr@namooactors.com 으로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하루 빨리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어 우리 모두가 희망하는 건강하고 평범한 일상으로 돌아가길 간절히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