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한국경제

JYP 기부,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5억원 쾌척

장지민 입력 2020. 02. 29. 12:06

기사 도구 모음

연예기획사 JYP엔터테인먼트가 코로나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신 방지를 위해 5억 원을 기부했다.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는 지난 28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5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이하 '사랑의 열매')에 기부한다고 이날 밝혔다.

JYP에 앞서 SM엔터테인먼트도 전국에서 코로나 19 환자 치료에 매진 중인 의료진들을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5억원을 기부하는 등 연예계 기부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JYP,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5억원 기부
면역 취약계층 감염 예방 물품 구입으로 사용 예정
JYP / 사진 = 한경DB


연예기획사 JYP엔터테인먼트가 코로나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신 방지를 위해 5억 원을 기부했다.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는 지난 28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5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이하 '사랑의 열매')에 기부한다고 이날 밝혔다.

JYP 측은 이번 기부를 통해 "대구, 경북을 비롯해 전국에서 헌신적으로 치료에 매진 중인 의료진과 어려움을 겪고 계신 많은 분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사랑의 열매 측은 "전달해주신 기부금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의료진의 방호복, 마스크 등 의료용품 구입과 면역 취약계층의 감염 예방을 위한 개인 위생용품 등을 구입하는데 사용하겠다"라고 설명했다. 

JYP는 지난해 대표 CSR사업 'EDM'(Every Dream Matters! 세상의 모든 꿈은 소중하다)을 출범, 메이크어위시 재단과 함께 난치병 환아의 소원 성취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박진영 프로듀서가 백혈병 투병 소녀에게 직접 춤과 노래 레슨을 해 준 것을 필두로 GOT7, DAY6, 스트레이 키즈 등 여러 아티스트들이 다양한 형태로 국내외 아동의 꿈 실현에 힘을 보태는 등 사회공헌에 앞장서고 있다. 

JYP에 앞서 SM엔터테인먼트도 전국에서 코로나 19 환자 치료에 매진 중인 의료진들을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5억원을 기부하는 등 연예계 기부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국경제 &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