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MBN

'슈돌' 공식입장 "대본 존재? NO..제작진 위한 스크립트일 뿐"

입력 2020. 02. 28. 17:00

기사 도구 모음

'슈돌' 측이 대본 논란에 공식입장을 밝혔다.

28일 오후 KBS2 예능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측은 MBN스타에 "관찰 예능으로 대본은 없다"고 밝혔다.

앞서 27일 KBS 유튜브 채널에는 '슈돌' 샘 해밍턴 가족의 예고편이 공개됐다.

한편 '슈돌' 해당 영상 속 논란이 된 장면은 삭제 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슈돌’ 공식입장 사진=MK스포츠 천정환 기자(샘 해밍턴 가족)

‘슈돌’ 측이 대본 논란에 공식입장을 밝혔다.

28일 오후 KBS2 예능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측은 MBN스타에 “관찰 예능으로 대본은 없다”고 밝혔다.

앞서 27일 KBS 유튜브 채널에는 '슈돌' 샘 해밍턴 가족의 예고편이 공개됐다.

일부 누리꾼들은 해당 영상 속 식탁 위 놓인 종이가 대본으로 추정된다며 리얼리티가 아니라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관계자는 "해당 종이는 제작진의 편의를 위한 스크립트일 뿐이다“고 해명했다.

한편 ‘슈돌’ 해당 영상 속 논란이 된 장면은 삭제 됐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