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스포츠동아

양지원, 미니콘서트 잠정 연기 "코로나19 심각단계, 확산 우려" [공식입장]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입력 2020. 02. 25. 14:02

기사 도구 모음

'1st. 양지원 미니콘서트 & 팬미팅' 이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코로나 19) 확산 우려에 따라 일정이 연기된다.

25일 양지원의 소속사 위드포유 미디어그룹은 "25일부로 코로나19가 심각 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내달(28일) 오후 6시 예정이었던 1st. 양지원 미니콘서트 & 팬미팅을 연기하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공식 팬카페에 공지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동아닷컴]
양지원, 미니콘서트 잠정 연기 “코로나19 심각단계, 확산 우려” [공식입장]

‘1st. 양지원 미니콘서트 & 팬미팅’ 이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코로나 19) 확산 우려에 따라 일정이 연기된다.

25일 양지원의 소속사 위드포유 미디어그룹은 “25일부로 코로나19가 심각 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내달(28일) 오후 6시 예정이었던 1st. 양지원 미니콘서트 & 팬미팅을 연기하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공식 팬카페에 공지했다.
이어 “현재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많은 인원이 모이는 행사를 자제해 달라는 정부의 권고에 따라 숙고 끝에 이 같은 결정을 내리게 됐다. 팬분들을 비롯하여 아티스트 및 스태프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부득이하게 공연연기 안내를 드리게 된 점 많은 양해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양지원은 최근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주목 받은 바 있다.

사진|위드포유 미디어그룹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