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공식] 이도진 "'미스터트롯' 사재기 가수, 나 아니야" 직접 해명

백지은 입력 2020.02.25. 13:38

트로트 가수 이도진이 사재기 의혹과 관련한 입장을 밝혔다.

이도진은 25일 자신의 SNS에 "여러분 이도진은 아니에요. 걱정마세요. '한방이야' 윤향기 선생님 아들이자 윤복희 선생님 조카인 윤준호 작곡가님이 만드신 곡입니다. 천천히 알리고 싶은 곡이에요. '한방이야'는 언젠간 많은 사람들이 알아줄 거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니 의심은 이제 그만"이라고 밝혔다.

이후 네티즌들은 A씨의 정체를 추측하기 시작했고, 2018년 '한방이야'를 발표한 이도진도 의심을 받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 백지은 기자] 트로트 가수 이도진이 사재기 의혹과 관련한 입장을 밝혔다.

이도진은 25일 자신의 SNS에 "여러분 이도진은 아니에요. 걱정마세요. '한방이야' 윤향기 선생님 아들이자 윤복희 선생님 조카인 윤준호 작곡가님이 만드신 곡입니다. 천천히 알리고 싶은 곡이에요. '한방이야'는 언젠간 많은 사람들이 알아줄 거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니 의심은 이제 그만"이라고 밝혔다.

이도진은 또 '한방이야'의 음원차트 검색 결과도 공개했다. '한방이야'는 평점 2.9점에 하루 감상자 283명을 기록 중이다. 이 결과가 사재기 결과라고 보기는 어렵다는 걸 간접적으로 드러낸 것.

앞서 한 매체는 TV조선 '미스터 트롯'에 출연 중인 가수 A씨가 2018년 수천만원을 내고 음원순위 조작업체에 사재기를 의뢰한 정황이 포착됐다고 보도했다. 또 '미스터트롯' 경연 중에도 댓글 및 조회수 작업 등 불법 바이럴 마케팅을 했다는 의혹도 일었다.

이후 네티즌들은 A씨의 정체를 추측하기 시작했고, 2018년 '한방이야'를 발표한 이도진도 의심을 받았다. 그러나 본인이 직접 해명에 나서며 사건은 해프닝으로 끝나게 됐다.

이도진은 '미스터트롯'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그는 본선 2차 1:1 데스매치에서 강태관에게 밀려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백지은 기자 silk781220@sportschosun.com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