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기안84 공황 장애, 전현무 "말 시켜서 미안"(나 혼자 산다)

최하나 기자 입력 2020.02.22. 00:23

'나 혼자 산다' 기안84가 공황장애를 고백했다.

이날 전현무는 기안84의 집을 둘러보던 중 공황장애 약을 발견했다.

이에 전현무는 기안84에게 "연예 대상 때도 공황장애 약 먹었냐"고 물었다.

전현무는 기안84의 공황장애에 대해 "많이 놀랐다. 우리 기안84가 반가워서 멘트 몇번 던졌다가 여러가지 일들이 일어나는 걸 보고 힘들어 하는 애한테 괜히 말을 시켜서 더 힘들어 하는 거 아닌가 미안했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나 혼자 산다 전현무 기안84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나 혼자 산다' 기안84가 공황장애를 고백했다.

21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전현무와 기안84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전현무는 기안84의 집을 둘러보던 중 공황장애 약을 발견했다. 이에 전현무는 기안84에게 "연예 대상 때도 공황장애 약 먹었냐"고 물었다.

기안84는 이에 대해 "연예대상 때 많이 먹었다. 형 때문에 먹은 것도 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기안84는 "나도 말을 조리있게 잘 하는 줄 알았다"고 말했다.

전현무는 기안84의 공황장애에 대해 "많이 놀랐다. 우리 기안84가 반가워서 멘트 몇번 던졌다가 여러가지 일들이 일어나는 걸 보고 힘들어 하는 애한테 괜히 말을 시켜서 더 힘들어 하는 거 아닌가 미안했다"고 말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MBC '나 혼자 산다']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