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TV리포트

걸스데이 민아, 오렌지보다 상큼한 매력

김풀잎 입력 2020. 02. 21. 23:02

기사 도구 모음

그룹 걸스데이 민아가 셀카로 근황을 공개했다.

민아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니트 색깔이 맘에들어서 셀카를 백장 찍었다. 오늘 난 셀카데이. 크크"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민아는 차 안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한편, 민아는 지난해 '알게 모르게'라는 곡으로 활동한 바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V리포트=김풀잎 기자] 그룹 걸스데이 민아가 셀카로 근황을 공개했다. 

민아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니트 색깔이 맘에들어서 셀카를 백장 찍었다. 오늘 난 셀카데이. 크크"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민아는 차 안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오렌지 색의 니트를 입고 청초한 매력을 뽐내 시선을 사로잡기도 한다. 잡티 없는 뽀얀 피부와 장난기 어린 표정도 돋보인다.

한편, 민아는 지난해 '알게 모르게'라는 곡으로 활동한 바 있다. 

김풀잎 기자 leaf@tvreport.co.kr / 사진=민아 인스타그램

저작권자 ⓒ 파이미디어 TV리포트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