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티비뉴스

CJ, 덱스터스튜디오 2대 주주 됐다..MOU 체결

김현록 기자 입력 2020.02.12. 09:03

CJ ENM이 덱스터스튜디오 2대주주가 됐다.

VFX(시각특수효과) 및 콘텐츠 전문기업 ㈜덱스터스튜디오는 전략적 협업을 위해 ㈜씨제이이엔엠을 대상으로 제3자 배정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11일 공시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CJ ENM이 덱스터스튜디오 2대주주가 됐다.

VFX(시각특수효과) 및 콘텐츠 전문기업 ㈜덱스터스튜디오는 전략적 협업을 위해 ㈜씨제이이엔엠을 대상으로 제3자 배정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11일 공시했다. 이를 통해 덱스터스튜디오는 안정적인 전략적 파트너로써 씨제이이엔엠을 2대주주로 확보하게 됐다. 이어서 양사는 다양한 사업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하였다고 발표했다.

양사는 영화, 드라마 등 기존 미디어뿐만 아니라 테마파크, VR/AR 등 뉴미디어 영상 콘텐츠 제작 역량을 강화하기 위하여 다양한 사업 협력을 진행할 예정이다. 그 일환으로 덱스터스튜디오는 설비 확충 및 CG/VFX 기술력 고도화를 통한 영상 콘텐츠 제작 역량을 더욱 강화하고, 씨제이이엔엠은 제작하는 다양한 영상 콘텐츠에 대하여 덱스터스튜디오가 보유한 CG/VFX 등 후반 제작 기술력을 적극 활용, 영상 콘텐츠의 기획∙제작 단계부터 CG/VFX 컨설팅 및 기술력 접목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양사는 제작하는 영상 콘텐츠의 질적 성장을 달성해 기존 시장 강화 및 신규 시장 확대를 위한 다양한 사업 협력 방안을 지속적으로 협의하고 적극 수행해 동반성장을 달성한다고 밝혔다.

덱스터스튜디오 류춘호 대표이사는 “그동안 전략적인 파트너를 찾기 위하여 많은 고심과 노력을 진행했고, 씨제이이엔엠은 문화를 만드는 아시아 리딩 콘텐츠 기업으로서 당사 기존 사업의 수주 역량 강화는 물론 영상 콘텐츠 기획, 제작, 투자 등 신규 영역 확대에 가장 적합한 전략적 파트라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덱스터스튜디오는 그동안 '신과함께: 죄와벌', '신과함께: 인과연', '백두산'까지 이어지는 작품들을 통해 회사의 기술력에 대한 확고한 위치를 확보하였다. 이번 MOU 체결을 통해 기존 비중이 적었던 드라마, OTT, 테마파크 등에 대한 장르적인 확장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씨제이이엔엠과의 다양한 사업협력을 통해 양사가 글로벌 영상 콘텐츠 시장에 동반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번 투자와 MOU를 바탕으로 영화∙드라마 등 기존 미디어뿐만 아니라 테마파크, VR/AR 등 뉴미디어 영상 콘텐츠 제작 역량을 더욱 강화해 질 높은 영상 콘텐츠를 글로벌 시장에 공급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노력과 투자를 진행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