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OSEN

'정희' 여자친구가 밝힌 #음반판매량 #방시혁대표 #교차로챌린지 [종합]

박판석 입력 2020. 02. 11. 13:55

기사 도구 모음

 1년여만에 화려하게 컴백한 여자친구가 변함없이 밝고 쾌활한 매력을 자랑했다.

여자친구가 강조한 신곡 '교차로'는 들을 수록 매력이 있는 곡이라고 했다.

여자친구는 때론 귀엽고 때론 진지하게 '교차로'의 매력을 자랑했다.

소원은 "아직 활동 중이라 방시혁 대표님을 만나지 못했다"며 "대표님이 여자친구는 대체할 수 없는 매력을 가진 팀이라서 열심히 하면 물심 양면으로 지원을 해주겠다고 약속하셨다고 들었다. 그 말이 정말 든든했다"고 고마움을 표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보이는 라디오 화면

[OSEN=박판석 기자] 1년여만에 화려하게 컴백한 여자친구가 변함없이 밝고 쾌활한 매력을 자랑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여자친구가 출연했다.

여자친구는 새 앨범 '回:LABYRINTH'로 큰 사랑을 받았다.  '回:LABYRINTH'는 음반 판매량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했으며, 13개국 아이튠스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은하는 "정말 기뻐할 일이다"라고 감사함을 표현했다.

여자친구가 강조한 신곡 '교차로'는 들을 수록 매력이 있는 곡이라고 했다. 엄지는 "처음 들었을 때 몰랐지만 한 번 듣고 나면 한 번 더 듣고 싶은 생각이 난다"고 했다.

여자친구는 최근 '교차로' 챌린지를 직접 선보이며 발랄한 매력을 보여줬다. 여자친구는 때론 귀엽고 때론 진지하게 '교차로'의 매력을 자랑했다.

여자친구의 새 앨범은 빅히트뮤직과 협업을 통해서 발매 됐다. 여자친구 소원은 "눈에 띄는 변화는 없다"며 "활동하는 데 있어서 정말 많은 도움을 준다"고 말했다.

보이는 라디오 화면

방시혁 대표는 여자친구에 대한 든든한 지원을 약속했다. 소원은 "아직 활동 중이라 방시혁 대표님을 만나지 못했다"며 "대표님이 여자친구는 대체할 수 없는 매력을 가진 팀이라서 열심히 하면 물심 양면으로 지원을 해주겠다고 약속하셨다고 들었다. 그 말이 정말 든든했다"고 고마움을 표현했다.

여자친구의 솔직한 매력도 공개 됐다. 소원은 "저를 답답하게 하는 사람 때문에 화가 날 때가 있다"며 "해치지 않으니 편하게 말을 해줬으면 좋겠다"고 매니저에게 메시지를 보내기도 했다.

예린과 엄지는 피부와 부지런함을 자랑했다. 예린은 "아무리 햇볕을 많이 받아도 피부가 타지 않는다"고 뽐냈다. 엄지는 "최근에 아침잠이 없어져서 다른 멤버들보다 더 부지런하다"고 털어놨다.

보이는 라디오 화면

여자친구의 유주는 무대위에서 난감했던 경험을 털어놨다. 유주는 "'오늘부터 우리는' 무대를 하면서 꽃가루가 입에 들어가서 대처를 했던 적이 있다"며 "무대에서 신발이 벗겨진 적도 있다"고 말했다.

여자친구는 셀럽파이브 안무를 하다고 포기했다고 했다. 은하는 "저희가 배우려고 했는데 배우려다가 포기했다"고 밝혔다.

예린은 '교차로'에 대한 많은 사랑을 부탁했다. 예린은 "'교차로'로 컴백했는데 많이 들어주셨으면 좋겠다. 수록곡도 스토리가 있으니까 들으면서 느껴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마지막 인사를 했다./pps2014@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