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뉴스1

다이애나 햄드, 한국말 어렵지만 재미있어요

김진환 기자 입력 2020.02.05. 11:46 수정 2020.02.05. 12:42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뉴스1) 김진환 기자 = 2019 미스 유니버스 이집트 다이애드 햄드가 5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프리즘타워에서 열린 SBS 플러스 새 예능 ‘맨땅에 한국말’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맨땅에 한국말’은 해외 미인대회 출신 미녀 4인방이 한국에 와서 한글, 문화, 언어 등을 배우는 과정을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다. 2020.2.5/뉴스1

kwangshinQQ@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