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김희철, 모모와 공개열애 심경고백 "팬들 응원에 죄책감, 오해 받을까 솔로앨범 연기"

김은애 입력 2020.01.28. 14:51

 슈퍼주니어 멤버 김희철이 트와이스 멤버 모모와의 공개열애 이후 고민을 털어놨다.

이는 김희철이 지난 2일 트와이스 모모와의 열애를 인정한 것으로 보인다.

김희철과 모모 양측은 "최근 호감을 갖고 만나는 사이"라며 공식적으로 열애를 인정했다.

뿐만 아니라 김희철은 열애가 보도되기 전 '꽃잎'이라는 솔로앨범을 준비하고 있었다고 털어놨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김은애 기자] 슈퍼주니어 멤버 김희철이 트와이스 멤버 모모와의 공개열애 이후 고민을 털어놨다.

28일 네이버TV와 V LIVE를 통해 공개된 웹예능 '펫셔니스타 탱구'에는 김희철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희철은 "이번에 이슈가 생겼을 때 대중들도 그렇고, 심지어 내 팬들도 굉장히 속상하겠지만 '우리 오빠 그래도 그동안 큰 사고 없었으니 이런 건 괜찮다. 너무 고맙고 항상 응원한다'고 말해줬다. 이런 마음이 한편으로 죄책감이 들었다"고 밝혔다.

이는 김희철이 지난 2일 트와이스 모모와의 열애를 인정한 것으로 보인다. 김희철과 모모 양측은 "최근 호감을 갖고 만나는 사이"라며 공식적으로 열애를 인정했다. 

김희철은 "내가 사람들의 사랑을 받아낼 수 있는 그릇의 크기는 이 정도인데 이번에 일이 있고 나서 너무 많은 분들이 이 이상의 사랑을 주니까 내가 다 담기가 미안했다. 나는 연예인을 할 깜냥이 안 될지도 모른다는 생각을 했다"고 토로했다. 이를 들은 태연은 "오빠 같은 사람이 해야지 누가 하냐"라고 위로를 건넸다.

뿐만 아니라 김희철은 열애가 보도되기 전 '꽃잎'이라는 솔로앨범을 준비하고 있었다고 털어놨다. 김희철은 "내가 '꽃미남'으로 불릴 데뷔 초 때 팬 분들이 내 옆에 항상 함께 있으니까 '꽃잎'이라고 불렀다. 그러다가 최근에 이슈가 될 만한 일을 겪고 나서 접었다"고 말했다.

이에 태연이 "그게 또 다르게 비춰질까봐"라고 답하자 김희철은 "정확하다. 오해 살 만한 소지를 아예 차단하고 싶었다. 회사에 얘기해서 솔로앨범은 나중에 하기로 했다. 아쉽지만 이게 틀린 것 같지는 않다. 이 시기의 내 목소리를 낼 수는 없겠지만 또 나중이 되면 그 때의 목소리로 내도 되겠다고 긍정적으로 생각한다"고 전했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펫셔니스타 탱구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