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핸섬 타이거즈' 서장훈, 전술 파악 못한 김승현에 '답답+분노' 호소

손진아 입력 2020.01.24. 23:39

'핸섬 타이거즈' 서장훈이 전술을 숙지하지 못한 김승현에게 답답함과 분노를 호소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SBS '진짜 농구, 핸섬 타이거즈'(이하 '핸섬 타이거즈')에는 핸섬 타이거즈 가 프로젝트 볼 팀과 농구 경기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결국 서장훈 감독은 김승현을 호출해 "너 자리 어디야?"라고 물었다.

서장훈 감독은 본인의 위치를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고 있는 김승현의 모습에 답답함을 호소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경닷컴 MK스포츠 손진아 기자

‘핸섬 타이거즈’ 서장훈이 전술을 숙지하지 못한 김승현에게 답답함과 분노를 호소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SBS ‘진짜 농구, 핸섬 타이거즈’(이하 ‘핸섬 타이거즈’)에는 핸섬 타이거즈 가 프로젝트 볼 팀과 농구 경기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핸섬 타이거즈는 경기 중간 중간 자기 자리를 제대로 잡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다.

‘핸섬 타이거즈’ 서장훈이 전술 파악을 숙지하지 못한 김승현에게 답답함과 분노를 호소했다. 사진=핸섬 타이거즈 캡처
특히 김승현은 외곽이 아닌 골밑에서 스크린을 준비했어야 하는데 이를 제대로 잡지 못한 상황.

결국 서장훈 감독은 김승현을 호출해 “너 자리 어디야?”라고 물었다. 이에 김승현은 “탑..아니 사이드”라고 답했다.

서장훈 감독은 본인의 위치를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고 있는 김승현의 모습에 답답함을 호소했다.

강경준은 “전술이 왜 안먹히죠?”라고 물었고, 서장훈은 “안 먹히는 게 아니라 엉뚱한 자리가 있는데 먹히니?”라고 분노했다. jinaaa@mkculture.com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