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대한외국인' 샘 오취리, 왕족 등극? "최근 누나 결혼..매형이 왕"

최희재 입력 2020.01.21. 14:15

샘 오취리가 왕족 등극(?) 소식을 알렸다.

22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서 샘 오취리가 깜짝 놀랄만한 소식을 전했다.

샘 오취리는 "가나는 왕과 직접 대화할 수 없다. 왕에게 이야기하려면 다른 사람을 통해서만 이야기해야 한다. 그리고 만나기 전에 선물을 꼭 준비해야한다"라며 흥미로운 전통에 관해 이야기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인턴기자] 샘 오취리가 왕족 등극(?) 소식을 알렸다.

22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서 샘 오취리가 깜짝 놀랄만한 소식을 전했다. 

새해를 맞아 고향 가나에 다녀왔다는 샘 오취리는 “얼마 전 누나가 결혼했는데 가보지 못해서 매형 고향에 다녀왔다. 근데 매형이 조금 특별한 사람이더라”라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사실 매형이 가나에 있는 한 지역의 왕이었다”라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뿐만 아니라 가나의 왕실 라이프에 대해 공개하기도 했는데. 샘 오취리는 “가나는 왕과 직접 대화할 수 없다. 왕에게 이야기하려면 다른 사람을 통해서만 이야기해야 한다. 그리고 만나기 전에 선물을 꼭 준비해야한다”라며 흥미로운 전통에 관해 이야기했다. 또 그는 “그래서 나도 한국에서는 이태원의 왕이라고 이야기를 해놨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고.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마술사 최현우, 개그우먼 홍윤화, SF9 인성이 출연해 다양한 개인기와 퀴즈 실력을 뽐낸다.

‘대한외국인’은 22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