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세계일보

코미디언 한기명 "식물인간 깨어나서 처음 본 게 개콘"

최승우 입력 2020. 01. 17. 16:12 수정 2020. 01. 17. 16:16

기사 도구 모음

  장애인 스탠드업 코미디언 한기명(사진)이 화제다.

한기명은 지난해 11월 방송된 KBS 2TV '스탠드업!'에 출연, 자신의 장애를 소재로 활용하는 코미디로 폭발적인 호응을 이끌어낸 바 있다.

한기명은 지난 14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 코미디언이 된 계기에 대해 이야기했다.

한기명은 2019년 공연 '코미디얼라이브쇼'로 데뷔했으며, 같은 해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에도 초청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장애인 스탠드업 코미디언 한기명(사진)이 화제다.

한기명은 지난해 11월 방송된 KBS 2TV ‘스탠드업!’에 출연, 자신의 장애를 소재로 활용하는 코미디로 폭발적인 호응을 이끌어낸 바 있다.

1995년생의 한기명은 7세 때 교통사고로 장애를 얻었다. 당시 태권도학원 차에서 내리던 중 차가 그를 보지 못하고 출발해서 사고를 당했다. 이 사고로 한기명은 6개월을 식물인간 상태로 보냈고 이후 지체장애와 뇌병변장애 판정을 받았다

한기명은 지난 14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 코미디언이 된 계기에 대해 이야기했다. 식물인간 상태애서 깨어나서 처음 본 프로그램이 개그콘서트였고, 그때부터 코미디언을 꿈꾸기 시작했다는 것. 한기명은 “사람들에게 웃음과 재미, 감동을 줄 수 있는 직업을 하고 싶었다”고 덧붙였다.

한기명은 2019년 공연 ‘코미디얼라이브쇼’로 데뷔했으며, 같은 해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에도 초청됐다. 2018년부터는 생명사랑 나눔 캠페인인 ‘낮은 무릎 경청’ 홍보대사로도 활동 중이다.

최승우 온라인 뉴스 기자 loonytuna@segye.com
사진=한기명 페이스북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