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텐아시아

[단독] 아이즈원, 활동 재개 합의 완료

김수경 입력 2020.01.06. 20:11

그룹 엑스원이 해체 방침을 공식적으로 밝힌 가운데 아이즈원은 활동 재개에 대한 합의가 된 것으로 알려졌다.

6일 복수의 가요 관계자들은 "아이즈원은 활동 재개에 관한 합의가 된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반면 아이즈원은 활동 재개를 위한 합의가 이뤄졌다.

가요 관계자들은 "조만간 아이즈원의 활동재개와 관련한 일정 등도 발표될 것 같다"고 덧붙였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아이즈원 / 사진제공=오프더레코드

그룹 엑스원이 해체 방침을 공식적으로 밝힌 가운데 아이즈원은 활동 재개에 대한 합의가 된 것으로 알려졌다.

6일 복수의 가요 관계자들은 “아이즈원은 활동 재개에 관한 합의가 된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엑스원과 아이즈원은 각각의 탄생 배경인 엠넷(Mnet) ‘프로듀스X101’과 ‘프로듀스48’ 제작진이 국민 프로듀서들의 최종 생방송 투표수 조작을 인정하면서 활동 잠정 중단 사태를 맞았다. 두 그룹 모두 향후 활동이 불확실해진 가운데 허민회 CJ ENM 대표이사는 지난해 12월 30일 공식 사과 기자회견을 통해 두 그룹의 활동 재개를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엑스원 멤버들의 소속사, CJ ENM 관계자, 스윙엔터테인먼트 관계자들이 이날 모여 엑스원의 활동에 대해 논의했으나 전원 합치가 안 돼 해체하게 됐다. CJ ENM은 “엑스원의 활동 재개를 위해 노력했지만 엑스원 해체를 결정한 소속사들의 입장을 존중한다”는 입장을 냈다.

반면 아이즈원은 활동 재개를 위한 합의가 이뤄졌다. 가요 관계자들은 “조만간 아이즈원의 활동재개와 관련한 일정 등도 발표될 것 같다”고 덧붙였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