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CJ ENM 측 "아이즈원-엑스원 활동 재개, 보호해달라"(공식입장)

뉴스엔 입력 2019.12.30. 15:05

아이즈원, 엑스원이 활동을 재개한다.

CJ ENM 허민회 대표이사가 12월 30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CJ ENM센터에서 진행된 Mnet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101' 시리즈 순위 조작 관련 사과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허민회 대표이사는 "활동 재개와 관련된 모든 것을 지원하겠다. 멤버들이 겪을 심정 부담과 활동 재개를 지지하는 팬들의 응원으로 활동 재개를 위해 지속적으로 협의하겠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이민지 기자]

아이즈원, 엑스원이 활동을 재개한다.

CJ ENM 허민회 대표이사가 12월 30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CJ ENM센터에서 진행된 Mnet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101' 시리즈 순위 조작 관련 사과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허민회 대표이사는 "활동 재개와 관련된 모든 것을 지원하겠다. 멤버들이 겪을 심정 부담과 활동 재개를 지지하는 팬들의 응원으로 활동 재개를 위해 지속적으로 협의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두 그룹의 향후 활동을 통해 얻는 Mnet의 이익은 모두 포기하겠다. 구체적인 피해보상도 조속히 시행하겠다. 이번 사태는 우리의 잘못이지 데뷔한 아티스트나 연습생 개개인의 잘못이 아니다. 함께 보호해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