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씨름의 희열' 태백VS금강 자존심 건 체급대항전

신상민 기자 입력 2019.12.27. 09:49

태백팀과 금강팀의 체급대항전 최종 결과가 공개된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태백에서 금강까지-씨름의 희열'(이하 '씨름의 희열') 4회에서는 '태극장사 씨름대회' 예선 2라운드 태백팀(-80kg)과 금강팀(-90kg)의 체급대항전 최종 결과가 베일을 벗는다.

체급의 불리함을 딛고 이변을 꿈꾸는 태백팀과 자존심 회복을 위해 총력을 다하는 금강팀의 불꽃 튀는 승부는 후반부로 갈수록 한층 더 치열해질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씨름의 희열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태백팀과 금강팀의 체급대항전 최종 결과가 공개된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태백에서 금강까지-씨름의 희열’(이하 ‘씨름의 희열’) 4회에서는 ‘태극장사 씨름대회’ 예선 2라운드 태백팀(-80kg)과 금강팀(-90kg)의 체급대항전 최종 결과가 베일을 벗는다.

태백팀은 금강팀이 압도적으로 우세할 거라는 중계진의 예상을 뒤엎고 앞선 4경기까지 스코어 2:2로 팽팽한 승부를 이끌며 선전을 펼쳤다. 금강팀 역시 1,2경기를 연달아 내주면서 불안하게 출발했지만 3,4경기를 연달아 다시 가져오며 빠르게 균형을 맞추는 데 성공했다.

체급의 불리함을 딛고 이변을 꿈꾸는 태백팀과 자존심 회복을 위해 총력을 다하는 금강팀의 불꽃 튀는 승부는 후반부로 갈수록 한층 더 치열해질 예정이다. 가장 중요한 승부처 5경기에서 태백팀 허선행(양평군청)과 금강팀 김기수(태안군청)가 맞붙은 가운데, 6, 7, 8경기에서는 어떤 매치업이 성사될지도 궁금증을 자아낸다.

‘태극장사 씨름대회’의 향방을 가늠해볼 수 있는 체급대항전을 마친 후 16인의 선수들은 탈락자가 발생하는 3라운드 조별리그전에 돌입한다.

3라운드 조별리그전은 체급 구분 없이 4명이 한 조를 이뤄 리그전을 치르고, 각 조별 최하위 선수는 탈락하게 되는 방식이며 운명을 가를 조 추첨 결과 또한 이날 방송될 예정이다. 탐색전이 끝나고 본격적인 진검승부에 돌입한 만큼, 선수들은 최종 조 편성 결과에 희비가 엇갈렸다.

‘씨름의 희열’은 국내 최정상 씨름 선수들이 모여, 경량급 기술 씨름의 최강자를 가리는 ‘태극장사 씨름대회’를 개최해 1인자를 가리기까지의 과정을 담아내는 스포츠 리얼리티 예능으로 매주 토요일 오후 10시 35분에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

씨름의 희열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