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1박 2일' 연정훈 "애들 재우고 오락하는 게 유일한 낙"

원민순 입력 2019.12.15. 18:35

연기자 연정훈이 아이들을 재우고 오락하는 것이 유일학 낙이라고 밝혔다.

15일 방송된 KBS 2TV '1박 2일 시즌4'에서는 연정훈과 라비가 등산을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라비는 연정훈과 함께 구담봉을 향한 등산을 하면서 육아 때문에 개인시간이 별로 없느냐고 물어봤다.

연정훈은 "거의 없다"며 "유일학 낙은 애들 다 재워놓고 오락하는 거다"라고 구체적인 게임 이름까지 얘기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연기자 연정훈이 아이들을 재우고 오락하는 것이 유일학 낙이라고 밝혔다.

15일 방송된 KBS 2TV '1박 2일 시즌4'에서는 연정훈과 라비가 등산을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라비는 연정훈과 함께 구담봉을 향한 등산을 하면서 육아 때문에 개인시간이 별로 없느냐고 물어봤다.

연정훈은 "거의 없다"며 "유일학 낙은 애들 다 재워놓고 오락하는 거다"라고 구체적인 게임 이름까지 얘기했다.

라비는 맏형님인 연정훈의 게임사랑을 알고 신기해 했다. 연정훈은 "꽤 재밌다"고 말하며 웃음을 터트렸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