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정용진 효과' 톡톡 '맛남의 광장' 16일 여수공항서 장사 개시 [공식]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입력 2019.12.13. 15:00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효과를 톡톡히 본 SBS '맛남의 광장'이 여수로 떠난다.

'맛남의 광장' 백종원, 양세형, 김희철, 김동준은 16일 새로운 만남의 장소에서 장사를 이어간다.

'맛남의 광장'의 네 번째 팝업스토어는 16일 오전 11시 반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된다.

이에 제작진은 이런 시너지를 바탕으로 '맛남의 광장' 여수 편도 새로운 재미를 만들어낼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동아닷컴]
‘정용진 효과’ 톡톡 ‘맛남의 광장’ 16일 여수공항서 장사 개시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효과를 톡톡히 본 SBS ‘맛남의 광장’이 여수로 떠난다.

‘맛남의 광장’ 백종원, 양세형, 김희철, 김동준은 16일 새로운 만남의 장소에서 장사를 이어간다. 이번에는 고속도로 휴게소가 아닌 공항이다. 멤버들은 전라남도에 위치한 여수공항에서 또 다른 신메뉴를 선보일 예정이다. ‘맛남의 광장’의 네 번째 팝업스토어는 16일 오전 11시 반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된다.

앞서 5일 정규 편성 이후 첫 방송된 ‘맛남의 광장’은 짧은 제철 기간, 생김새 등의 이유로 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강원도 강릉의 양미리, 못난이 감자를 활용한 신메뉴를 선보임으로써 알고도 지나쳤던 우리 농수산물에 대한 관심을 끌어내는 데 성공했다. 특히 12일 방송분에는 백종원이 전화를 건 정용진 부회장 목소리가 전파를 타면서 프로그램은 일약 ‘실검‘(실시간 검색어 순위)을 장악했다.

정용진 부회장을 비롯해 프로그램 관련 키워드가 ‘실검’에 오르내린 것이다. 이에 제작진은 이런 시너지를 바탕으로 ‘맛남의 광장’ 여수 편도 새로운 재미를 만들어낼 예정이다.

‘맛남의 광장’은 매주 목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