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모던패밀리' 양정화, 여전히 아름다운 미모.."손주가 둘" 깜짝

이지현 기자 입력 2019.12.06. 23:55

'모던패밀리'에 70년대 톱배우 양정화가 등장했다.

6일 오후 방송된 MBN 예능 프로그램 '모던패밀리'에서 박원숙은 "오늘 오랜만에 보고싶었던 사람을 만나기로 했다. 70년대 초에 봤으니까"라고 밝혔다.

이윽고 박원숙의 집을 찾아온 이는 양정화였다.

박원숙은 늘 그리워하던 양정화를 보자마자 반갑게 포옹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MBN '모던패밀리'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모던패밀리'에 70년대 톱배우 양정화가 등장했다.

6일 오후 방송된 MBN 예능 프로그램 '모던패밀리'에서 박원숙은 "오늘 오랜만에 보고싶었던 사람을 만나기로 했다. 70년대 초에 봤으니까"라고 밝혔다. 이윽고 박원숙의 집을 찾아온 이는 양정화였다.

두 사람은 과거 MBC 2기 공채 탤런트로 함께했었다. 박원숙은 늘 그리워하던 양정화를 보자마자 반갑게 포옹했다. "넌 어쩜 이렇게 안 변했니"라며 미소 짓기도. 양정화 역시 "언니도 그대로야. 정말 보고싶었어"라며 반가워했다.

특히 양정화는 40여 년 전과 비교해도 여전히 아름다운 미모로 감탄을 자아냈다. 박원숙을 비롯한 출연진들 모두 놀라워할 정도.

양정화는 "애가 있냐"는 박원숙의 질문에 "애는 손주가 둘 있다"고 대답해 또 한번 놀라움을 안겼다. 그는 "아들이 마흔하나고 손자 10살, 손녀 6살이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한편 '모던패밀리'는 갓 살림을 차리기 시작한 신혼부부부터 결혼 생활을 마친 졸혼 가정까지, 다양한 형태로 구성된 스타들의 삶을 엿볼 수 있는 가족 관찰 예능 프로그램.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lll@news1.kr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