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OSEN

"딱 일주일만"..문정원, 쌍둥이 서언x서준 귀요미 시절 추억 공개[★SHOT!]

선미경 입력 2019. 12. 05. 16:42

기사 도구 모음

방송인 이휘재의 아내 문정원이 쌍둥이 서언, 서준의 어린시절 사진을 공개하며 추억을 회상했다.

문정원은 5일 오후 자신의 SNS에 "둥이들 달마시안 시절. 딱 일주일만 데리고 오고 싶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이휘재 문정원 부부의 쌍둥이 자녀 서언과 서준의 모습이 담겨 있다.

서언, 서준이 더 어렸을 때 모습으로 몇 년 전 사진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선미경 기자] 방송인 이휘재의 아내 문정원이 쌍둥이 서언, 서준의 어린시절 사진을 공개하며 추억을 회상했다.

문정원은 5일 오후 자신의 SNS에 “둥이들 달마시안 시절. 딱 일주일만 데리고 오고 싶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이휘재 문정원 부부의 쌍둥이 자녀 서언과 서준의 모습이 담겨 있다. 서언, 서준이 더 어렸을 때 모습으로 몇 년 전 사진이다. 두 사람은 ‘달마시안 무늬’의 겉옷을 입고 있다.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하던 시절의 모습으로 어린시절의 귀여움에 팬들도 뜨거운 반응이다. 

서언과 서준은 지난 2013년부터 KBS 2TV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많은 인기를 얻었다. /seon@osen.co.kr

[사진]문정원 SNS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