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정준호 측 "춘천시명예홍보대사 리조트 참여? 사실 확인 중" [단독]

연휘선 입력 2019.12.02. 21:54

배우 정준호 측이 '춘천시 명예홍보대사 배우 참여' 대형 리조트의 무허가 영업 의혹과 관련해 연루 의혹에 대해 사실 관계를 확인 중이다.

2일 밤 정준호 측 관계자는 OSEN에 "춘천시 명예홍보대사 및 배우 참여 리조트 소식과 관련해 현재 사실 관계를 확인 중이다"고 말했다.

또한 '8뉴스' 측은 유명 배우가 해당 건물 조성에 참여했으며, 이 배우는 춘천시 명예 홍보대사로도 활동 중이라고 보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민경훈 기자]배우 정준호가 무대 앞으로 입장하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rumi@osen.co.kr

[OSEN=연휘선 기자] 배우 정준호 측이 '춘천시 명예홍보대사 배우 참여' 대형 리조트의 무허가 영업 의혹과 관련해 연루 의혹에 대해 사실 관계를 확인 중이다.

2일 밤 정준호 측 관계자는 OSEN에 "춘천시 명예홍보대사 및 배우 참여 리조트 소식과 관련해 현재 사실 관계를 확인 중이다"고 말했다.

앞서 이날 저녁 SBS '8뉴스'는 강원도 춘천시 북한강변 옛 경춘선 철길 옆에 위치한 한 리조트가 임의로 용도 변경을 해 영업을 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8뉴스'에 따르면 지난 10월 강원도와 춘천시로부터 수억 원 예산을 지원받아 개장 행사를 연 곳이다. 현재 객실, 관광시설, 수영장 등을 갖춘 리조트로 알려졌다. 

그러나 업체 측은 춘천시에 다세대 주택과 체육 시설로 신고한 것으로 드러났다. 리조트 운영이 불가능한 시설로 허가를 받았으나 임의로 용도를 변경했다는 것. 시설 관계자는 건물 대부분이 영화, 드라마를 위한 세트장일 뿐 돈을 벌지 않았다고 해명했다. 그러나 리조트 홈페이지에는 객실, 실시간 예약 시스템이 남아있는 상황이다. 

또한 '8뉴스' 측은 유명 배우가 해당 건물 조성에 참여했으며, 이 배우는 춘천시 명예 홍보대사로도 활동 중이라고 보도했다. 공교롭게도 정준호가 춘천시 명예 홍보대사인 데다 춘천시 소재 리조트를 운영하고 있어 의혹을 샀다. 

이와 관련 정준호 측 관계자는 "SBS '8뉴스' 보도 직후 문의 연락을 받고 있으나 아직까지 보도 내용에 대해 자세히 파악하지 못했다. 뉴스 내용과 관련해 구체적인 사실 관계를 파악한 뒤 빠르게 공식입장을 배포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섣부른 판단을 자제할 것을 당부했다. 

정준호는 1995년 MBC 24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한 배우다. 최근 종영한 KBS 2TV 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에서 광해군 역으로 열연했다. / monamie@osen.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