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뉴스엔

하니, 정화 연극 응원 "너무 잘하고, 예쁘고" EXID 끈끈 우정[SNS★컷]

뉴스엔 입력 2019. 11. 21. 12:53

기사 도구 모음

그룹 EXID 멤버 하니가 같은 멤버 정화의 연극 도전을 응원했다.

하니는 11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울 쫑이 첫 연극. 반짝반짝 빛나더라 쫑아. 너무너무 잘하고 예쁘고 귀엽고 사랑스러웠어. 초대해줘서 고마워. 울 쫑이 최고"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꽃다발을 든 정화와 그 옆에 선 하니의 모습이 담겼다.

하니와 정화의 화기애애한 분위기도 돋보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지연주 기자]

그룹 EXID 멤버 하니가 같은 멤버 정화의 연극 도전을 응원했다.

하니는 11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울 쫑이 첫 연극. 반짝반짝 빛나더라 쫑아. 너무너무 잘하고 예쁘고 귀엽고 사랑스러웠어. 초대해줘서 고마워. 울 쫑이 최고"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꽃다발을 든 정화와 그 옆에 선 하니의 모습이 담겼다. 하니는 엄지 척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하니의 해맑은 미소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하니와 정화의 화기애애한 분위기도 돋보인다.

사진을 접한 팬들은 "세상에서 제일 귀여워", "완전체 너무 보고 싶은 걸", "두 사람 모두 사랑해" 등 반응을 보였다.

정화는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진행된 연극 '올모스트 메인'에 출연했다. (사진=하니 인스타그램)

뉴스엔 지연주 play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