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나나, 플레디스와 10년 의리 지켰다..재계약 체결 [공식]

입력 2019.11.19. 08:03

가수 겸 배우 나나가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와의 의리를 이어간다.

19일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나나와 또 한 번의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플레디스 측은 이같이 밝히며 "오랜 시간 유지해 온 신의를 바탕으로 지난 2017년 한 차례 재계약에 이어 최근 재계약을 완료, 또 한 번의 동행의 기쁨을 느끼게 됐다. 앞으로도 나나가 만능 엔터테이너로 활동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덧붙였다.

나나는 2009년 애프터스쿨 멤버로 합류하며 연예계에 데뷔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V리포트=조혜련 기자] 가수 겸 배우 나나가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와의 의리를 이어간다. 19일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나나와 또 한 번의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플레디스 측은 이같이 밝히며 “오랜 시간 유지해 온 신의를 바탕으로 지난 2017년 한 차례 재계약에 이어 최근 재계약을 완료, 또 한 번의 동행의 기쁨을 느끼게 됐다. 앞으로도 나나가 만능 엔터테이너로 활동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덧붙였다.

나나는 2009년 애프터스쿨 멤버로 합류하며 연예계에 데뷔했다. 이후 오렌지캬라멜, 애프터스쿨 레드 멤버로도 활동했으며, 연기자로 발을 넓혀 드라마 ‘굿와이프’ ‘킬잇’ ‘저스티스’, 영화 ‘꾼’ 등에 출연했다. 여러 예능에서도 활약했다.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 사진=플레디스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