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아침마당' 유재석, '유산슬'로 깜짝 출연 "제가 나와서 놀라셨죠?"

정안지 입력 2019.11.18. 08:48

유재석이 '아침마당'에 깜짝 출연했다.

18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에서 방송인 유재석은 트로트 특급 신인 유산슬로 등장했다.

유재석은 "트로트계의 새바람 유산슬이다. 이른 아침부터 제가 나와서 깜짝 놀라셨죠?"라며 "오늘 '도전 꿈의 무대' 무조건 3번"이라고 외쳤다.

유재석은 "유재석이 맞지만, 오늘은 신인 트로트 가수 유산슬로 영광스럽게 출연하게 됐다. 잘 부탁드린다"고 인사를 건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유재석이 '아침마당'에 깜짝 출연했다.

18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에서 방송인 유재석은 트로트 특급 신인 유산슬로 등장했다.

이날 박상철은 "대한민국을 트로트 열풍으로 이끌 남자, 트로트의 용이 되고 싶은 남자. 유산슬"이라고 소개했다. 이후 유재석이 등장, 메뚜기 춤으로 웃음을 안겼다.

유재석은 "트로트계의 새바람 유산슬이다. 이른 아침부터 제가 나와서 깜짝 놀라셨죠?"라며 "오늘 '도전 꿈의 무대' 무조건 3번"이라고 외쳤다.

유재석은 "유재석이 맞지만, 오늘은 신인 트로트 가수 유산슬로 영광스럽게 출연하게 됐다. 잘 부탁드린다"고 인사를 건넸다.

박상철은 "트로트계에 멋진 신인이 나왔다. 개그는 잊어달라"고 했지만, 유재석은 "개그도 한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anjee85@sportschosun.com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