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단독] '미스터트롯' 장윤정 이어 진성·박현빈 심사위원 합류

황지영 입력 2019.11.15. 10:06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일간스포츠 황지영]
진성, 장윤정 등 '미스터트롯' 심사위원 군단이 꾸려졌다.

15일 복수의 방송 관계자는 "TV조선 '미스터트롯'에 시즌1에 출연한 장윤정부터 새로 합류한 진성 등 다채로운 심사위원들이 총출동한다"고 전했다. 남녀노소를 사로잡을 차세대 남성 트로트 가수를 발굴하기 위해 각 분야의 폭넓은 경험이 있는 심사위원 라인업을 꾸렸다는 전언이다.

가수 장윤정, 노사연, 이무송, 신지와 조영수 작곡가는 '미스트롯'에 이어 '미스터트롯'까지 출연을 확정했다. 시즌1의 경험을 살려 프로그램을 이끌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안동역에서'의 진성은 트로트가수 유산슬(유재석) 데뷔 프로젝트 MBC '놀면 뭐하니-뽕포유' 출연에 이어 '미스터트롯' 심사위원까지 예능 활동을 이어가게 됐다. '트로트 황태자' 박현빈도 가세해 신인 발굴에 힘쓴다.

이에 대해 TV조선 측은 "방송을 통해 확인해달라"고 밝혔다.

'미스터트롯'은 대세로 떠오른 송가인을 배출한 '미스트롯'의 시즌2이자 남자 버전이다. 18일 첫 녹화에 들어가고 내년 1월 방영을 앞두고 있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