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정성호 "4남매라 전셋집 구하기 어려워, 아내는 또 낳자 해"[어제TV]

뉴스엔 입력 2019.11.15. 06:00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최승혜 기자]

실검을 장악한 스타들이 화려한 입담을 뽐냈다.

11월 14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실검꽃 필 무렵'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이엘리야, 허정민, 정성호, 솔라, 송진우, 스페셜 MC 홍진경이 출연했다.

이엘리야는 "출연한 영화 '너의 여자친구'가 곧 개봉한다"며 자신보다 검색어에 올랐으면 좋겠다고 소개했다. 영화에서 이엘리야와 호흡을 맞춘 허정민은 "이엘리야가 촬영 현장에서 말도 없고, 조용한 편인데 느닷없는 질문을 자주한다"고 폭로했다.

“핸드폰 메신저가 없다고 들었다”고 하자 이엘리야는 “올해 30살이 된 기념으로 처음 메신저를 깔았다”며 “메신저를 하면 제 개인생활이 없어질 것 같아서 그동안 사용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에 유재석도 “저도 같은 이유에서 메신저를 안 쓴다”고 공감했다. 조세호는 “그런데 문자를 메신저만큼 한다”고 폭로해 웃음을 안겼다.

이엘리야는 “무거운 역이 많아 어떻게 하면 즐겁게 연기할 수 있을까 고민을 많이 한다”며 “드라마 ’보좌관2’에 함께 출연 중인 이정재가 ‘즐겁게 했으면 됐다’라고 말해줘 감동했다”고 털어놨다. 이엘리야는 특기인 팝핀댄스로 웃음을 선사했다.

허정민은 “혈액형이 A형이라 소심하고 싫은 말을 하지 않는다. 먼저 사귀자고 한적이 한번도 없다”고 털어놨다. 이어 “다 여자친구가 먼저 사귀자고 했다. 물론 썸타는 기간이 있었기 때문에 서로에 대한 호감은 있었다”고 덧붙였다. 이어 “과거 2년 사귄 여자친구가 6개월간 잠수를 타고 연락을 안 한 적도 있다”라고 털어놨고 MC들은 “애초에 사귀지 않은 게 아니냐”고 추궁해 웃음을 안겼다.

정성호는 “과거 임재범 모창을 했을 때 ‘도플갱어’라는 실검이 올라왔다. 제 이름이 아니라 도플갱어 실화? 등 새로운 단어가 올라오더라”고 말했다. 이어 “제 아이들이 TV에서 임창정이나 임재범 씨가 나오면 저인줄 안다”며 “그래서 아이들 프로그램에 출연하고 있다. ‘TV유치원’을 2년 째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정성호는 4남매를 키우고 있는 다둥이 아빠의 고충도 털어놨다. 정성호는 “4자녀라고 하면 집주인이 집을 보여주기 꺼려해서 공인중개사의 조언대로 아이가 둘이라고 해 전셋집을 구했다”고 털어놨다. “아이들 키우기가 힘들 것 같다”고 하자 “쌀이 모래시계처럼 떨어진다. 계란 한판이 이틀 만에 사라지고 세탁기도 하루 세번 돌린다”며 “제가 힘든 게 아내만 하겠냐. 그런데 아내는 다섯째는 얼마나 더 예쁘겠냐며 또 낳자고 한다. 아내가 아이 욕심이 많다”고 밝혔다.

솔라는 "최근 실검에 띄우고 싶은 것이 생겼다"며 개인방송 채널을 개설했다고 밝혔다. 솔라는 “채널 이름이 '솔라시도'인데 '솔라가 시도한다'는 뜻을 담았다. 개인방송을 통해 혼자 떠들면 힐링된다"고 밝혔다. 이어 "다양한 도전을 한다. 제가 폴댄스를 배웠는데 병뚜껑 챌린지 등에 도전했다”고 털어놨다. 솔라는 채널 개설 9개월 만에 107만 구독자를 달성했으며 최고 조회수는 280만뷰라고 자랑했다.

개인방송으로 벌어들이는 수익을 묻자 솔라는 "제일 많이 벌었을 때 한 달에 1억 원을 벌었다"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솔라는 “순수익은 아니다. 회사랑 (수익을) 나눈다”고 설명했다.

장혁부터 VJ특공대 성우까지 다양한 인물들의 목소리를 똑같이 따라해 화제를 모은 배우 송진우는 넘치는 흥이 집안 내력이라고 소개하며 "외가 쪽으로 흥이 많다. 외삼촌이 배우 이동준이다"고 깜짝 고백했다. 이어 송진우는 난타 해외 공연 중 만난 일본인 아내와 1년 6개월 연애 끝에 결혼해 지난 5월에 딸을 낳았다고 털어놨다. 또한 송진우는 "이병헌 선배님이 롤모델이다. 오른팔 역할이라도 하고 싶다"며 존경심을 드러냈다.(사진= KBS 2TV ‘해피투게더4’ 캡처)

뉴스엔 최승혜 csh1207@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