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연예가중계' 이영애, 14년 만 인터뷰에 "절대 나이를 계산하지 마세요, 여러분"

전한슬 입력 2019.11.08. 21:00

'연예가중계' 이영애가 14년 만에 인사를 전했다.

8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연예가중계'에서는 이영애, 유재명과의 단독 인터뷰가 공개됐다.

이날 이영애가 14년 만에 충무로에 돌아왔다.

이영애는 "너무 오랜만에 인사드린다. 반갑습니다"라고 인사했고, 유재명도 "유재명입니다"라고 인사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전한슬 객원기자]

'연예가중계' 이영애가 14년 만에 인사를 전했다.

8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연예가중계'에서는 이영애, 유재명과의 단독 인터뷰가 공개됐다.

이날 이영애가 14년 만에 충무로에 돌아왔다. 이영애는 "너무 오랜만에 인사드린다. 반갑습니다"라고 인사했고, 유재명도 "유재명입니다"라고 인사했다.

이어 이영애는 "(14년을) 굳이 너무 강조하셔서 제가 민망하더라"면서 "절대 나이를 계산하지 마시고요, 여러분"이라고 강종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그냥 오랜만에 찾아뵀다. 그러니까 꼭 찾아주셔야 한다, 그런 의미로 받아주셔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유재명은 이영애와 영화를 촬영하게 되며 느낀 첫인상을 "떨려서 말도 못 걸었었다"고 고백해 웃음을 안겼다. 그는 영화 '나를 찾아줘'가 안겨준 선물 중 하나가 이영애와 함께 연기한 것이라고 고백했다.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